- PGR21 관련된 질문 및 건의는 [건의 게시판]을 이용바랍니다.
- (2013년 3월 이전) 오래된 질문글은 [이전 질문 게시판]에 있습니다.
통합 규정을 준수해 주십시오. (2015.12.25.)
Date 2017/06/19 22:25:33
Name   정어리고래
Subject   독학으로 할 수 있는 영어공부법이 있을지 질문드립니다
현재 취직을 준비중인 27살 예비졸업생입니다.

제가 취직을 하면서 참 많은 점이 부족하다는걸 알게됐는데요 그 중에서도 영어가 말도 안되게 부족하다는 사실을 알게 되었습니다

하지만 현재 금융 공기업 준비 중이라 대부분의 시간을 컴활 / 경제학 전공공부 / ncs에 쓰고 있구요 나머지 시간은 자소서를 쓰거나 시사경제 상식 등을 공부하고 있습니다
그러다 보니까 영어공부를 해야하는데 시간이 많지가 않네요..ㅜ 학원을 다니기도 부담스럽구요

그래서 영어점수를 올리기 보다 영어 실력 자체를 늘릴 수 있는 방법에 대해 질문드리고자 이렇게 글을 쓰게 되었습니다

제가 목표로 하는 바는 단기간에 급격한 실력향상을 원하는 건 아니구요 점수를 급격히 올리려는 것도 아닙니다

하루에 1~2시간 집에서 혼자 공부하면서 듣기, 말하기, 읽기, 쓰기 등 전반적인 영어 실력 향상을 목표로 할 계획입니다

기본적인 실력을 알려드려야 할 것 같아서 말씀드리면 토익 880에 다른 영어점수는 전무합니다... 수능이 영어 2등급을 맞았구요

혹시 혼자 영어를 공부해보신 분, 아니면 추천해주실만한 공부법이 있으신 분들은 답변 부탁드리겠습니다
미리 감사드립니다 흐흐



방민아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6/19 22:37
저는 로이터 신문 기사 읽고, 따라 쓰기랑
http://www.americanrhetoric.com/
여기서 듣고, 해석하고, 따라 말하고 했었습니다.
그리고 영문 전공서적 및 관련 문헌과 논문 찾아서 읽는것도 좋긴해요.
정어리고래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6/19 22:56
논문은 좀 부담스럽...ㅠ 어차피 매일 신문정리하는중이라 신문 괜찮네요!! 감사드립니다!
김철(32세,무직)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6/20 09:24
저는 듣기 말하기는 아니지만...
읽기는 영어 소설을 읽으면서 확 올랐습니다. 영어 소설 20권정도 읽은 후에 토익시험을 쳤는데
이전에는 시간 내에 다 풀기도 급급했는데, 문제를 다 풀고 전체 문제를 한번 확인하고도 시간이 남을정도였고 리딩은 거의 만점이 나왔었습니다.

듣기 말하기는 개인적으로 실천은 못하고 있지만
결국 문장이나 표현을 통쨰로 암기하고 계속 소리내서 말하는 것이 제일 좋은 방법이라고 생각은 하고 있습니다.
그걸 사용할 상대가 있으면 금상첨화겠지만, 혼자라면 혼잣말이라도....
그런데 저도 외우는게 요즘 너무 안되서 실천을 못하고 있네요 ㅠ
정어리고래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6/20 09:37
결국 많이 읽고 말해보면서 문장에 익숙해지는게 가장 좋은 방법이겠네요
다만 영어 소설은 제 실력에서 가능할지 조금 걱정이 됩니다...ㅠㅠ

좋은 방법 추천해주셔서 감사드립니다!
김철(32세,무직)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6/20 10:07
어려운 소설 읽으면 망합니다 크크 재미도 없고..
저는 처음에 어린왕자, 찰리와 초콜릿 공장? 뭐 그런 것 부터 시작했던 것 같습니다. 그 당시 제 토익 점수는 770점 수준이었습니다.
그 이후에 해리포터 1권부터 4권까지 보고, 그 다음에 추리 소설 같은거 재밌는거 보고...

아 그리고 소설 읽을 때 주의할 점은 가능한 사전을 찾지 말고 읽는 것.....계속 찾고 그러면 재미가 없고 흥미가 떨어지니까요.

다만 소설 읽기의 단점은 시간이 오래 걸립니다. 제가 20권 읽는데 당시 학교내 도서관에서 알바하면서
하루에 3-4시간씩 읽었는데도 몇달 걸린 것 같네요 흐흐...
하여튼 주위에서도 영어 독학으로 어느정도 능통하게 성공한 사람들 보면 독하게 하는 방법 말고는...
선배 중에 외국 유학간 한 분도 정말 입에서 단내가 날 정도로 계속 혼자서 말하고 그렇게 했다더라구요. 흐흐.
설렁설렁 재밌게 성공했다는 것은 사실 좀 믿기 어려운 이야기인 것 같습니다.^^
정어리고래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6/20 12:53
시간을 많이 투자하기가 어려운 상황이라 결국 오래 하는 방법밖에 없겠네요.. 추천 감사드립니다 좋은 하루 되세요!!
YOLO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6/24 06:55
그나마 좀 재밌게 하려고 하시면 프렌즈같은 미국 드라마 (시트콤 종류가 좋습니다. 의학물, 수사물, 역사물 이런것들은 슬프지만 안되구요) 엄청나게 보는 방법도 있습니다. 대신 똑같은 에피소드를 신물나도록 돌려보는게 포인트입니다.. 첫번째는 한글자막 끼고 내용 익히시고, 두번째 볼 때는 자막 없이 보시구요 (힘들지만요) 세번째에는 영어 자막을 넣어서 들었던 거랑 실제 대본이랑 비교하시고, 그 다음부터는 자막 없이 이 영어가 들릴 때까지 보시는겁니다. 다섯번에서 열번쯤 보시면 자막이 외워질거에요. 이걸 한 시즌만 해도 리스닝, 스피킹은 엄청 늘거에요. 이거는 아카데믹한 리딩보다는 실생활에서 대화가 확실히 확 늘어요. 좀더 아카데믹한걸 원하시면 소설 읽기나 times, the new yorker 같은 매거진 읽는것도 도움 많이 되구요. 개인적인 경험으로는 실생활에서 쓰는 영어랑 학문적인 영어가 꽤 달라서 영어 실력을 전반적으로 늘리고 싶으면 둘다 해야 하는 것 같습니다. 하하... 요즘은 한국어보다도 영어를 자주 쓰지만 아직도 갈 길이 멀군요.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공지 통합 규정 2017.5.5. release 유스티스 17/05/05 2262
공지 성인 정보를 포함하는 글에 대한 공지입니다 [37] OrBef 16/05/03 21065
공지 19금 질문은 되도록 자제해주십시오 [8] OrBef 15/10/28 43117
공지 통합 공지사항 + 질문 게시판 이용에 관하여. [22] 항즐이 08/07/22 89492
104852 월드컵 세대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세종33 17/06/27 33
104851 스피너 하나 갖고 싶습니다(관련 정보 문의) [1] 추억107 17/06/27 107
104850 뷔페유람선 어떨가요?? [1] 모어모어150 17/06/27 150
104849 철린이가 참고하면 좋은 자료가 뭐가 있을까요? [5] 햇가방190 17/06/27 190
104848 사랑니 났는데 통증이 거의 없으면 굳이 발치할 필요가 없나요? [17] 세오유즈키562 17/06/27 562
104847 비오는날도 밖에서 뛰시는분들 계신가요? [28] 가나초코렛v634 17/06/27 634
104846 캠코더문의 [2] 알콜성혼수68 17/06/27 68
104845 해외여행 항공권 예매 [11] 비티22308 17/06/27 308
104844 카메라 구입질문입니다 도움이필요합니다... [10] 테크닉션풍203 17/06/27 203
104843 [DOS명령어]xcopy로 디렉토리 없이 복사하기 [1] NNH112 17/06/27 112
104842 우울증 병력이있으면 보험가입은 안되나요? [5] 최예원366 17/06/27 366
104841 초등학교 때 봤던 책들을 찾습니다. [5] The Variable217 17/06/27 217
104840 자동차보험) 다이렉트 가입 제한인 경우 [10] 파란무테263 17/06/27 263
104839 김해 맛집 추천해주세요 [1] 일정65 17/06/27 65
104838 여의도 영어회화학원 추천해주세요 위너45 17/06/27 45
104837 오늘 서울에 뭐 행사하는거 없나요? [3] 캐리커쳐358 17/06/27 358
104836 상품권 선물 질문입니다. [4] 후라이성애자164 17/06/27 164
104835 대만 5박6일일정으로 가려고 합니다. [7] JIRO330 17/06/27 330
104834 기타 학원 이곳 다녀보신 분 계신가요? [5] Haru272 17/06/27 272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