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선거 기간동안 일시적으로 사용되는 게시판입니다.
Date 2020/03/26 09:47:43
Name 설탕가루인형형
Subject 4월 15일 투표 독려를 위한 투표부대가



아, 16년전인 2004년 4월 15일입니다. 크크

생각나서 검색해보니 유튜브에 하나가 있었네요.


주침야활, 햏자, 방법하다 등 당시에 디시에서 유행하던 단어들이 가사에 포함되어 있습니다.

이 노래 나올때만 하더라도 탄핵역풍으로 인해 17대 총선에서 열린우리당이 과반을 넘기고 한나라당 및 보수계열 정당은 금방 망할꺼라 생각됐었죠.


당시 20대였던 제가 느끼기에는 지금 시점에서 더불어민주당 계열이 총선에서 200석 이상을 얻을것만 같은 분위기였죠.


하지만 천막당사와 노인폄하 발언으로 인해 최종 스코어는 열린우리당 152, 한나라당 121 등등이었습니다.


어쨌던 이 노래는 인터넷에서 2~30대에게 투표를 유도하여 정치를 바꿔보자고 하는 첫 움직임이었던 것 같습니다.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제랄드
20/03/26 16:44
수정 아이콘
해당 노래 작사가이자 영상의 (거의 모든) 짤 제작자입니다. 기분이 참 오묘하네요. 이게 벌써 16년 전이라니 ㅡ,.ㅡ
20/03/26 17:42
수정 아이콘
진짜다!!!!! 진짜가 나타났다아아아아아아!!!!!!
20/03/26 18:29
수정 아이콘
헐 형이 왜 거기서 나와 수준이네요 크크
제랄드
20/03/27 08:10
수정 아이콘
이 노래가 어떻게 만들어진 거냐 하면

1. 노무현 대통령 탄핵

2. 심심했던 제가 디시 정치사회갤러리(그나마 정상일 시절)에 당시 유행이던 '우리는 무적의 솔로부대다' 짤을 다시 합성해서 '우리는 무적의 투표부대다'로 만들어서 올림 (영상의 여러 짤들)

3. 폭발적인 반응으로 디시 힛갤 등록(응?). 각종 인터넷 커뮤니티에 전파.

4. 전국민 캠페인으로 발전. 공중파 뉴스와 신문에 소개되는 바람에 조중동 포함 여러 언론사와 인터뷰(일이 점점 커진다?)

5. 송앤라이프 윤민석 대표가 이 짤로 노래 만들어도 되냐고 문의가 와서 그러시라고 함. 이틀만에 녹음 완료하여 디시에 올라옴. 힛갤 등록.

6. 열린우리당 총선 압승. 인터넷을 빛낸 네티즌 시상식에서 상장 받음. 시상자가 무려 유시민(...). 상품은 30만원짜리 디카.


... 재미난(?) 시절이었지요.
DownTeamisDown
20/03/27 12:23
수정 아이콘
그런일이 있었군요... 솔로부대를 바꿔서... 그나저나 그시절 디씨는 지금하고는 완전 다른사이트였다고 봐야...
제랄드
20/03/27 13:32
수정 아이콘
안타깝죠. 예전엔 정사갤도 개념 갤러리였어요. 지금은 뭐... (생략)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공지 2020년 선거게시판 운영 관리 규칙을 공고합니다. 노틸러스 20/02/24 8534
공지 선거 관련된 여론조사 결과를 담은 글 작성시 주의사항 [28] jjohny=쿠마 18/04/18 15199
공지 통합 규정 2017.5.5. release 유스티스 17/05/05 17534
4977 김정은이 아픈 이유가 나왔군요 [16] 마바라5165 20/04/22 5165
4976 김종인은 비대위원장 자리를 받을것인가? [24] 꿀꿀꾸잉3508 20/04/22 3508
4975 [펌] 13년전 일본 우경화를 예언한 김대중 대통령 [26] 가라한4301 20/04/22 4301
4974 재난 지원금이 쉽게 통과 될것같지가 않네요. [45] 키토4687 20/04/22 4687
4973 차기대선주자 선호도, 이낙연 40.4% 독주 속 홍준표 10.6%.jpg [194] SKT8827 20/04/22 8827
4972 현재시점 다음 총선에 선거구 변화는 어떨것인가. [19] DownTeamisDown3185 20/04/22 3185
4971 21대 국회에서 처리 됐으면 하는 소소한 법들 [21] 움하하4048 20/04/21 4048
4970 애들아 4년동안 수고했고 다시보진 말자 [26] 꿀꿀꾸잉6366 20/04/21 6366
4969 일본 간호사가 SNS 올린 글 [66] 가라한8081 20/04/21 8081
4968 21대 총선으로 보는 조선붕당의 이해 (보수편) [30] 이니그마4540 20/04/21 4540
4967 조국 사태의 역설? [50] 로빈7874 20/04/21 7874
4966 21대 총선 비레대표국회의원 카토그램 [10] 아마추어샌님4599 20/04/21 4599
4964 [속보] CNN "김정은 수술 후 중태"…미국 정부관리 인용 [46] aurelius9478 20/04/21 9478
4963 굽시니스트 - 7전 8기 [61] kkaddar8525 20/04/21 8525
4962 경상도로 장가간 전라도 사람(정치이야기) [94] 공노비12259 20/04/19 12259
4961 6공화국 총선,대선 득표 분석 [30] 솔로15년차4007 20/04/21 4007
4960 최근 선거게시판에 생각없이 쓴글에 대해 사과드립니다. [13] i_terran4520 20/04/20 4520
4959 호남 토호의 첫 번째 퇴장(정동영 정계 은퇴) -> 다시 본인은 부정 [83] 독수리의습격8796 20/04/20 8796
4957 통합당도 총선 참패 미리 알았다 [46] 마바라8599 20/04/20 8599
4956 진짜 이준석은 선전했을까? [72] 아우구스투스7902 20/04/20 7902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