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험기, 프리뷰, 리뷰, 기록 분석, 패치 노트 등을 올리실 수 있습니다.
- 기사, 정보, 대진표 및 결과 등은 [게임 뉴스 게시판]을 이용바랍니다.
Date 2019/09/11 01:51:33
Name 바람과 구름
Subject [LOL] lck의 스타트업 구단들 투자 유치 현황 (수정됨)
스타트업이란 설립한지 오래되지 않은 신생 벤쳐기업을 뜻하며

기술 및 인터넷 기반의 창업기업을 지칭합니다

회사자체 운영자금 뿐 아니라 외부 투자자금을 유치하여 운영합니다


lck의 총 10개 팀 중 운영기업이 스타트업인 경우는 아래와 같습니다

샌드박스 게이밍 - 샌드박스네트워크

그리핀 - 스틸에잇

젠지 - ksv 이스포츠 코리아

킹존 - feg


샌드박스네트워크는 지난 1월 250억 규모의 신규 투자유치를 하여 현재까지 총 400억 이상을 투자유치하였습니다

스틸에잇은 지난달 50억 규모의 신규 투자유치를 하여 현재까지 총 250억 이상을 투자유치하였습니다

ksv 이스포츠 코리아는 지난 4월 521억 규모의 신규 투자유치를 하여 현재까지 총 650억 이상을 투자유치하였습니다

feg는 작년 8월 167억 규모의 신규 투자유치를 하였습니다


feg는 중국계 기업으로 정확한 정보를 찾기가 쉽지 않네요

각각의 기업들은 lol 뿐 아니라 여러 사업을 하며

투자자금은 기업의 전반적인 운영자금으로 쓰입니다

이상 lck의 구단 중 운영기업이 스타트업인 구단의 투자유치 현황이었습니다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에는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한 사람은 안왔으면 좋겠습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 안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삼겹살에김치
19/09/11 01:54
수정 아이콘
오...감사합니다...KSV같은 경우는 옵치포함한 금액인건가요?
박찬호
19/09/11 02:14
수정 아이콘
오버워치가 있으니까 저정도 투자를 받을수 있었던거죠
박찬호
19/09/11 02:15
수정 아이콘
역시 킹존이 제일 작군요 근데 나가는 구멍은 많고
cluefake
19/09/11 04:02
수정 아이콘
으잉 샌박 자금이 은근 되네요?
오안오취온사성제
19/09/11 05:13
수정 아이콘
다른나라는 모두 프차되는데 왜 lck만..
무능의 아이콘 라코 말은 못믿겠네요.
Eulbsyar
19/09/11 08:01
수정 아이콘
프랜차이즈 최악의 엔딩이

중국 자본이 들어와서 그 이후에 검증된 크랙들 서머즈음에 죄다 계약기간 동안 풀로 임대로 돌리는 정도...
ioi(아이오아이)
19/09/11 08:29
수정 아이콘
저 투자유치에서 자기 본진 유지하면서 구단 유치에 투자할 돈이 얼마나 될 지는 생각해 볼 문제라서요.
스덕선생
19/09/11 09:10
수정 아이콘
(수정됨) Ksv는 저 정도 투자 받을만은 한데 그 돈이 대부분 옵치쪽 아닐까요?

게임으로서는 오버워치가 하락세인데다 fps 전체는 고사하고 하이퍼 fps 중 1위인지도 미지수입니다만, e스포츠적으론 엄청 성공했죠. 솔직히 도타보다도 e스포츠론 위라고 봅니다.
19/09/11 09:49
수정 아이콘
Fps에서는 배그랑 카스글옵에 압도적으로 밀리는 걸로 알고 있고 하이퍼계에서는 1위가 맞는걸로 압니다.
리프시
19/09/11 10:51
수정 아이콘
이스포츠적으로 카스글옵이 오버워치 보다 위고 카스 글옵보다 도타가 위인데 대체 어떻게 도타 보다 위인가요;; 오버워치 이상으로 플레이 하는 유저와 TI 시즌이나 메이저 같은 대회때의 보는 시청자수가 다른게 도타인데
스덕선생
19/09/11 11:06
수정 아이콘
http://m.dailyesports.com/view.php?ud=201808281150325782a3a6f3aff8_27#_enliple

도타2 결승전 1500만명 시청이라고 하지만 그 중 90퍼센트 이상이 중국 뷰고 해외 뷰는 110만입니다. 중국 뷰봇이 터무니없이 많다는건 이미 알려진 사실이기에 저걸 곧이곧대로 받아들이긴 어렵다고 봅니다.

http://m.mk.co.kr/gamezine/view.mk?year=2018&no=684925
비슷하게 롤도 1억 시청자를 찍었다고 대외적으로 알려졌지만 중국 뷰가 80퍼센트를 넘겼습니다. 물론 롤과 도타 모두 초흥행 게임이고 중국 시장에서 잘 나가고 있지만 이정도 비중은 비정상적이죠.
19/09/11 11:09
수정 아이콘
(수정됨) 옵치는 결승전 tv시청자에 중국 뷰봇뻥튀기 다끌어모아도 시청자수 100만 못넘는데요 esc기준으로 중국뻥튀기 포함 인터넷 시청자 50만 + espn 40만인데

https://m.ruliweb.com/news/board/1003/read/2181608 인터넷 + espn 60만이라고 하네요

당시 옵치리그 피크뷰가 20만 중국포함시 50만이었으니 대략 90만정도 되겠네요

결론은 중국 시청자를 아에 제외한 도타 ti보다도 시청자수 낮은데 어딜봐서 옵치>도타인건지 모르겠네요
티모대위
19/09/11 11:16
수정 아이콘
샌박은 e스포츠 구단 운영 주가 아니라 원래 하던 사업이 튼튼한 케이스일걸요
스덕선생
19/09/11 11:18
수정 아이콘
페넌트레이스 결승전과 리그전 결승전은 몰입도 차이가 크죠. 국내 최고 스포츠인 KBO리그만 해도 몇년 전 넥센이 결승 갔다고 흥행비상이란 말도 나왔었습니다. 상대가 국내 최고 인기팀이던 삼성이었는데도요.

실제로 페넌트레이스에서 10만 안팎을 찍다가 40만으로 오르는 정도인데 도타는 여타 리그보단 한 시즌을 정리하는 TI때 폭발적으로 올랐습니다. TI자체가 그 빡빡힌 일정에 비해 기간은 엄청나게 짧아서 몰입도가 크기도 하고요.
19/09/11 11:19
수정 아이콘
옵치의 현재 하락세로보면 최종결승이나 스테 1결승이랑 시청자수 별차이 없을겁니다

작년 옵치리그 첫 시즌만 봐도 그렇고요
19/09/11 11:25
수정 아이콘
https://escharts.com/blog/esports-charts-2018

작년도 e스포츠 대회 중국제외 시청자시간 순위입니다. 옵치는 top10에도 못끼고요.
올해로 대입하면 옵치는 8등이겠지만

타 e스포츠도 그만큼 성장했고 포트나이트까지 가세해서 올해도 top10에 들기 어려워보입니다
비오는풍경
19/09/11 11:27
수정 아이콘
도타보다 위라는 건 정말 터무니 없는 주장이네요. 옵치야말로 북미 시장에서만 잘 나가는 게임 아닌가요?
19/09/11 11:28
수정 아이콘
북미에서도 포트나이트와 Lcs에 밀리는게 함정..
물론 게임 인기대비 아웃풋은 훌륭하지만요
스덕선생
19/09/11 11:45
수정 아이콘
도타2는 TI에 시청자가 집중되고, 오버워치리그는 페넌트레이스라 시청자수에 비해 파급력이 크다고 봤는데 이정도 차이면 그렇지도 않네요

도타2가 TI에 집중된건 맞지만 나머지 리그를 제가 너무 과소평가했네요. 도타가 확실히 윗단계입니다
아웅이
19/09/11 11:47
수정 아이콘
옵치는 일단 FPS 게임 내에서도 입지가 그렇게 높지 않잖아요?
고타마 싯다르타
19/09/11 11:53
수정 아이콘
스타트업이 게임구단 운영하는 건 순도 100% 브랜드 홍보때문이지 이게 돈이 되는 건 아니죠?

투자받나서 굳이 게임단 운영하는 이유가 뭔가요? 그냥 수익창출사업에만 투자하는 게 더 좋지 않나요?
아키라
19/09/11 11:56
수정 아이콘
라코님 차려서 줘도 걷어차실걸요.. 본인들이 요리하고 싶어해서
southpaw16
19/09/11 15:27
수정 아이콘
e스포츠 덕분에 투자가 들어오는 경우도 많습니다.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기타] 통합 규정 2017.5.5. release 유스티스 17/05/05 41140 0
공지 게임게시판 운영위원회 신설 및 게임게시판 임시규정 공지(16.6.16) [2] 노틸러스 15/08/31 65681 4
공지 공지사항 - 게시판 글쓰기를 위한 안내 [29] 항즐이 03/10/05 178096 9
66602 [하스스톤] 모험모드 돈값을 할까? [12] 스위치 메이커982 19/09/21 982 0
66601 [기타] 오토체스 드디어 퀸 달았습니다.!! [4] 마빠이861 19/09/21 861 1
66600 [스타2] Nation Wars가 여섯번째 대회로 돌아옵니다. [4] 及時雨587 19/09/21 587 1
66599 [LOL] 롤드컵 도박사이트 역대 배당률과 결과 (2차 통계 추가) [62] roqur3660 19/09/21 3660 0
66598 [LOL] LCK의 로스터 구성 방식에 NFL 시스템을 접목하면 어떨까요? [9] 두룬1523 19/09/21 1523 0
66597 [LOL] 2013 스프링-2019 서머까지 각 대회 포지션별 최고 선수와 대회 MVP를 고른다면? [79] Vesta2566 19/09/21 2566 0
66596 [LOL] 주관적으로 매겨본 4대 리그 롤드컵 진출팀 선수들 티어 및 간단한 평 [76] 99종자3928 19/09/20 3928 0
66595 [LOL] LEC 해설자 Vedius가 분석한 담원의 강점과 약점 [30] 2019 LCK 서머 스플릿 결승전 예측자대관람차7172 19/09/20 7172 0
66594 [LOL] 역대 롤드컵 버전별 챔피언 조정 내용 [16] roqur3063 19/09/20 3063 0
66593 [LOL] (펌글) LEC 해설자 Vedius가 분석한 SKT의 강점과 약점 [37] 내일은해가뜬다5992 19/09/20 5992 5
66592 [LOL] 2019 LOL 월드챔피언쉽 로스터 7인 확대? [73] 2019 LCK 서머 스플릿 결승전 예측자우리는 하나의 빛6762 19/09/19 6762 0
66591 [LOL] 올해가 마지막 시즌이 될 수도 있는 LMS [23] 비역슨6827 19/09/18 6827 0
66590 [스타2] GSL 4강 이병렬 vs 박령우 (스포) [8] 삭신1331 19/09/18 1331 3
66589 [기타] 나의 Social한 싱글플레이어 게임 경험에 대해 [22] DevilMayCry3186 19/09/18 3186 6
66588 [LOL] 롤드컵 버전 패치에 대한 라이엇의 단상 [196] Leeka7882 19/09/18 7882 1
66587 [오버워치] 1.40.0.0 업데이트 [29] 탄야1985 19/09/18 1985 0
66586 [LOL] 4대리그를 대표하는 선수들과 팀들이 나오는 롤드컵 [22] Leeka2753 19/09/18 2753 0
66585 [LOL] LCK 서머 시즌 선수들의 라인전 지표 관련한 이야기 [41] 신불해4650 19/09/18 4650 5
66584 [스타1] 임요환 선수 관련글이 있어서 제가 기억 나는데로 적어봣습니다. [73] realcircle4843 19/09/17 4843 0
66583 [기타] 임요환이 기업스폰을 받은 팀을 최초로 만들었다는 얘기 진실인가 [115] Yureka7946 19/09/17 7946 1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