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자유 주제로 사용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토론 게시판의 용도를 겸합니다.
Date 2021/07/24 13:09:35
Name 만수동원딜러
Subject [일반] (댓글에 스포) 킹덤 아신전 어떠셨나요? (수정됨)
방금 따끈따끈한 킹덤 아신전 보고와서 글 남겨봅니다. 틀자마자 지인이 재미없으니까 굳이 안봐도 된다고 그랬는데, 오래 기다렸기도 하고 킹덤을 너무 재미있게 봤었기에 끝까지 봤습니다. 초반에 엑스트라분들의 연기가 너무 어설퍼보여서 아.. 진짜 망한건가? 싶었는데, 끝까지 보고나니 전 꽤나 만족스러웠습니다. 시즌제였던 전작들과 다르게 90분의 플레이타임속에서 빠른 호흡으로 아신에 관한 이야기만 풀어냈는데, 인물을 소개하는게 목적인 외전으로는 훌륭했다고 보고, 개별 작품으로도 여느 작품과 비교해도 손색이 없을만큼 (반도라든가 살아있다라든가 사냥의 시간이라든가 낙원의 밤이라든가...) 좋았습니다. 굳이 따지자면 새로운 내용은 없었다는게 살짝 아쉬운 정도? (제가 발견하지 못했을 가능성도 존재합니다.) 다음 시즌이 더욱더 기다려지네요. 세계관을 확장하는 측면에서도 무리하게 늘리는 느낌이 아니라 이미 준비되어있다는 느낌을 받았습니다. 다들 어떠셨나요?

전지현씨는 이전에 이쁘게 나온것만 봐서 그런가 아님 이제 나이가 드신건가 출연했다는걸 모르고 봤으면 못알아볼뻔 했네요. 물론 극중에서 아쉬웠다는건 아닙니다. 너무 좋았어요. 진짜 현실감있게 지저분한 분장을 했는데도 멋졌네요.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The)UnderTaker
21/07/24 13:16
수정 아이콘
아신이라는 캐릭터 소개+ 킹덤 프리퀄로는 괜찮았다고 봅니다.
마스터카드
21/07/24 13:19
수정 아이콘
저는 큰 기대가 없어서 그런가
그냥 프리퀄 영화 그 자체였습니다. 무난무난하게 잘봤어요
전지현이 멋있긴 하더군요
돌아온탕아
21/07/24 13:27
수정 아이콘
그냥 딱 무난했습니다! 개꿀잼도아니고 시간아깝다도 아니고 괜찮게 봤네요.
21/07/24 13:33
수정 아이콘
플레이타임이 좀 긴느낌은 있었는데 전체적으론 괜찮았던거 같아요
21/07/24 13:34
수정 아이콘
괜찮았습니다. 시즌이 계속 이어진다면 기대가 되기도 하네요.

근데 번호부락이 계속 번호부탁으로 보인 건 저 뿐인가요?
Alcohol bear
21/07/24 13:50
수정 아이콘
앗 저도 계속 번호부탁으로 봄 크크크크크크크
21/07/24 13:35
수정 아이콘
근데 인터넷 반응은 엄청 안좋더라구요
시즌3 EP.0으로 생각하면 적당했던 것 같아요
대장햄토리
21/07/24 13:38
수정 아이콘
이게 프리퀄+캐릭 소개 영상? 같은 느낌이라
사람들은 뭔가 기대하긴 했나보더라고요..
딱히 작품적으로 평가할게 없는거 같은데..
(게임 캐릭터소개 영상보고
게임이 재밌다 재미없다 평가하는 느낌??)
평이 안좋은 그런..
첫걸음
21/07/24 13:38
수정 아이콘
아신이라는 캐릭터가 빌런이 될지 동료가 될지 모르겠지만 매력적으로 나온것 같아서 딱 평타 친것 같습니다.
비공개
21/07/24 13:40
수정 아이콘
아무 감흥 없었어요... 시즌3 예고편 정도로 보면 악평할 정돈 또 아닌 거 같은데 크크
21/07/24 13:41
수정 아이콘
재밌긴 한데 볼수록 김은희 작가 반감만 늘어나네요
아신전도 김은희 작가가 쓴건진 모르겠는데
다음시즌이 나올련지도 의문이고 시즌3가 나온다 해도 또 떡밥만 늘어놓고 그다음시즌 기대하게 만들게 하던가 아님 결말을 제대로 안내던가 할꺼 같아요.
시그널 좀 다음 시즌좀 내줘라 그렇게 끝나는 드라마가 어딨나...
21/07/24 13:51
수정 아이콘
자연에서 자라는 생사초를 어떻게 처리할까 궁금하네요.
율리우스카이사르
21/07/25 19:07
수정 아이콘
시그널, 비숲, 나저씨 1년에 한번이상 정주행 하는데
예전엔 시즌2 기대했었지만, 이제는 그냥 명작으로
남아주길 하는 바람이 들더군요.
시즌1만큼 뽑기가 쉽지않아 보여요.
21/07/24 13:58
수정 아이콘
그냥저냥 했네요.
암튼 모른 일은 원흉은 그 음음음...
시즌2에서 변이 좀비들이 모두 사라진건지 모르겠으나
시즌3은 오리지날 좀비vs 변이 좀비 대결인가요,,,
21/07/24 15:00
수정 아이콘
기대가 커서 그랬는지 몰라도 좀 실망스러웠습니다.
서사야 뭐 그렇다쳐도, 대사도 잘 안들리고 생사초 테스트를 대체 얼마나 어떻게 한건지도 잘 모르겠고..
시즌1 보면 생사초로 되살리고 여기에 물려도 좀비가 되지는 않았거든요. 그걸 “끓여먹어서” 문제가 됐던건데, 번호부락이야 뭐 죽자마자 그 어린 아신이 죄다 생사초로 해놨다고 할 수야 있는데, 주둔지는 뭐라고 해야할지 모르겠더군요.
21/07/24 15:10
수정 아이콘
넷플은 그 훌륭한 한국어 자막기능이 있죠.
조선주둔지는 아신이 죽인뒤 생사초를 발라놓은거죠.
21/07/24 15:29
수정 아이콘
그보다는 그렇게 해서 물리면 즉각적으로 좀비가 되는 것은 아니었지 않았나 해서요.
물론 뭐 이승희 의원 제자 당시에는 날씨가 너무 추워서 부산까지 오는 내내 안깨났던건가? 생각도 들었습니다;
만수동원딜러
21/07/24 15:43
수정 아이콘
저도 지인이랑 그거 관련해서 이야기를 좀 해봤는데, 돌이켜보니 물려서 전염되는 장면은 기억에 없더라구요 (혹시 제가 잘못 기억했을지도 모르지만...). 좀 오바스럽지만 아신이가 활도 쏘고 열심히 돌아다니면서 되살린걸로 크크
21/07/24 15:46
수정 아이콘
저도 물려서 전염되는 장면은 없었 걸로...
Lovelinus
21/07/24 21:11
수정 아이콘
와 그 많은 인원을 죽이고 생사초로 되살렸다니 크크
아신이 부지런하네 크크
The)UnderTaker
21/07/24 15:46
수정 아이콘
막바지에 군졸한명이 새벽에 화장실다녀왔다가 죽은 옆동료들이 좀비로 변하면서 혼자 좀비에 물리는 장면에 어떻게 만든건지 나옵니다만.. (잠든 군졸들 죽이고 생사초 발라놨죠) 그리고 물려서 변하는장면도 안나오지않나요
홈랜더
21/07/24 15:02
수정 아이콘
아역씬이 너무 길었어요 거의 반정도 인듯
전지현이 너무 좀 나와서 아쉬웠습니다
캐릭터 너무 잘 어울린거 같아요
여자 연애인 중 이정도 포스 보여줄 사람이 또 있을까요
21/07/24 15:19
수정 아이콘
정말 너무 재밌게 봤습니다. 킹덤 세자전 또 나온다는데 킹덤3 대체 언제 나오는건지 제작들어갈거면 시즌4까지 확정해서 빨리 만들어주길 바랍니다
21/07/24 15:51
수정 아이콘
세자전이 또 나온다구요? 시즌3은 내년에 나오겠구나 했는데 그럼 기약이 없네요..
세자전 좀비는 변이의 변이 일텐데... 점점 판이 커지면 수습을 어떻게 할련지...
21/07/24 16:53
수정 아이콘
세자전은 주지훈 어릴때 프리퀄입니다.
아신전 세자전 둘다 남주여주 프리퀄
빨리 시즌3나 진행할것이지
21/07/24 17:08
수정 아이콘
시즌2 마지막 그 아기 세자전이 아니었군요.
21/07/24 16:41
수정 아이콘
초반 첫대사 뱉은 엑스트라 연기 형편없었다에 공감합니다 크크크

저도 엄청 재밌게 봤고요.

굳이 왜 지붕에서 다 쏴죽이나 했더니 전염되는게 아니었나 봅니다.
그도 아니면 전염좀비 만드는 방법을 알고있다고 해도 이상한건 아니죠.
생사초에 대해서 비밀이 있다고 했고, 그걸 가장 잘 아는게 아신이니까요.
coolasice
21/07/24 16:52
수정 아이콘
시즌3에서 과거회상으로 잠깐잠깐 나올이야기를 억지로 늘린 느낌?
마갈량
21/07/24 16:56
수정 아이콘
너무 실망많이햇네요
연출도 촌스러운느낌이 있었고 아신이라는 캐릭터를 뎁스있게 표현하기엔 필요없더싶은 시간도 너무길고
증오가 국가단위로 발전되는 급발진도 공감이잘안되고
전염이 안되는 오리지널 생사초로 국가혼란 유도하는 연구력(?)도 이해가 안되고...
김은숙작가는 긴호흡으로 이야기푸는게 더 어울리는구나 싶엇어요
조호롱
21/07/24 20:26
수정 아이콘
김은숙은 도꺠비랑 미스타 썬샤인.....이라 전지현 키스신이 나왔어야 할텐데요?
마갈량
21/07/24 20:37
수정 아이콘
크크크 김은숙이 아니라 김은희요
21/07/24 18:06
수정 아이콘
정말 최악 ... 전지현 캐릭터 나이도 도저히 공감 안 되고
만수동원딜러
21/07/24 22:14
수정 아이콘
아 이거 좀 아쉽긴했죠 크크 나이가 보여요 누님 ㅠㅠ
비마이셀프
21/07/24 18:49
수정 아이콘
킹덤1, 2 너무 재밌게봤고, 시즌 2 마지막 에피소드 엔딩 보고 엄청 기대했는데.그 기대만큼 스토리가 풀린게 아니라서 아쉬웠어요.
21/07/24 18:59
수정 아이콘
아쉽긴한데 그냥 프리퀄로는 괜찮았습니다

그래서 시즌3는 언제 나옵니까????
바카스
21/07/24 19:45
수정 아이콘
시즌3가 아니라 90분짜리 단막인가요?
율리우스 카이사르
21/07/24 21:26
수정 아이콘
네네 시즌1의 프리퀄입니다.
JJ.Persona
21/07/24 20:29
수정 아이콘
저는 마지막 여진부락 어릴 때 살려놨었다는 그 부분 말고는
화 전체가 다 별로였습니다... 연출도 이야기 전개도...

아내는 꽤 괜찮게 재미있게 봤다고 하더라구요
사람마다 호불호가 갈릴 평작(?) 정도가 아닌가 합니다
치키타
21/07/24 20:42
수정 아이콘
뭔가 왕좌의 게임 초반 미장센 느낌도 나고..
신규 직업 부두 사냥꾼 전지현 op입니다..
율리우스 카이사르
21/07/24 21:14
수정 아이콘
음 이게 드라마라고 생각하면 대만족이고 영화라고 생각하면 살 짝 아쉽고 전 그랬네요
엔지니어
21/07/25 00:13
수정 아이콘
스포 해도 되는거라고 생각라고 댓글 쓰겠습니다

반전만 좀 재미있었고, 중간엔 좀 너무 지루했어요.
린민군
21/07/25 01:49
수정 아이콘
친구 둘이랑 킹덤 시즌 다 같이 봤는데 이번에도 너무 재밌었네요 다같이 맥주 먹으면서 이야기 할 거리 만드는 .. 혼자 보지마세요~
무적LG오지환
21/07/25 09:17
수정 아이콘
연출이 조금 요즘 감성이 아니였던 것 같긴한데, 아신전만 뚝 떼어놓고 보면 확실히 평가가 낮아질 수도 있는데 시리즈를 위한 기능적인 측면은 충분히 해낸 수준은 차고 넘치게 한 것 같습니다.
21/07/25 14:33
수정 아이콘
예고편으로 보면 괜찮았습니다.
아신 나이가 많아야 10대후반, 20대초반일텐데
전지현이 하기에는 좀…
스타카토
21/07/25 15:45
수정 아이콘
지금 보자마자 씁니다.
저는 매우 만족했습니다.
전지현 누님의 나이가 보이기는 했는데 그래도 몰입하며 봤습니다~
21/07/25 18:17
수정 아이콘
중간에 늘어지는 부분이 있긴 있는데 아신이란 인물 소개는 잘했다고 생각합니다
ArcanumToss
21/07/25 19:36
수정 아이콘
킹덤 1,2에 비해서는 몰입도가 떨어지긴 했지만 제목이 아신전이기 때문에 아신이라는 인물에 대한 설명으로는 훌륭했습니다.
특히 후반 20분에서의 아신의 분노와 복수는 앞부분에서 충분한 서사가 있었기 때문에 납득이 되더군요.
그래서 킹덤 3이 기다려집니다.
21/07/25 23:43
수정 아이콘
드디어 봤네요.
인물 소개로 보면 나쁘지 않았어요.
박병은이랑 얽힌 서사가 나중에 어떻게 작용할지...
아무리 나라를 위해서라지만 너무하긴했죠.
아신이란 캐릭터에 확실한 서사를 줘서 여러가지로 입체적 표현이 가능할 거 같은데
김은희 작가와 전지현이 그걸 어떻게 풀어갈지도 기대되네요.
차차웅
21/07/26 11:40
수정 아이콘
흑흑 나이 얘기들이 크크
아신이가 어릴적부터 고생이 많아서 그랬다구요..
시니스터
21/07/27 22:17
수정 아이콘
생사초를 특정 방법으로 먹으면 산 사람이 비전염 좀비가 되지 않아 싶습니다 그래야 말이됨
21/07/27 22:53
수정 아이콘
개연성이 너무 없었어요.
활쏴서 통나무를 관통하는 슈퍼 히어로급의 무력+네크로맨서 능력을 갖춘 주인공이
불구대천의 원수 강건너 여진족을 가만히 둔 채로
십몇년씩 이민족 조선군 영채 돼지우리에 살면서 밤마다 강간도 당해주다
뜬금없는 타이밍에 아버지도 찾고 통수맞은 사실도 알게되고 하는 과정이 도저히 감정 이입이 안됐네요.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정치] [공지] 정치카테고리 운영 규칙을 변경합니다. [허들 적용 완료] [122] 오호 20/12/30 108627 0
공지 [일반] 자유게시판 글 작성시의 표현 사용에 대해 다시 공지드립니다. [14] empty 19/02/25 222678 6
공지 [일반] [필독] 성인 정보를 포함하는 글에 대한 공지입니다 [50] OrBef 16/05/03 354208 27
공지 [일반] 통합 규정(2019.11.8. 개정) [2] jjohny=쿠마 19/11/08 194508 3
93536 [일반] 혹시 경기도에 거주중인 만19세~34세분들 계신가요?? [17] 대장햄토리2036 21/09/28 2036 1
93535 [일반] 나라가 있어야 문화가 있다 [67] 코와소2135 21/09/28 2135 2
93534 [정치] 국회 세종의사당이 확정되었습니다. [26] Leeka2135 21/09/28 2135 0
93533 [일반] 이제 인간이 설 곳은 점점 줄어드는 것 같네요... [16] 슷하vs슷하1886 21/09/28 1886 0
93532 [일반] 남자의 소득과 결혼의 상관관계? [40] Leeka2449 21/09/28 2449 5
93531 [일반] PGR21의 자유게시판은 조금은 무거운 느낌입니다 [123] 블랙리스트3432 21/09/28 3432 4
93530 [정치] 갈수록 태산인 곽상도 아들 해명 [104] 이른취침5684 21/09/28 5684 0
93529 [일반] E-SPORTS 게임 플레이 환경은 더 개선되었으면 좋겠습니다. [12] 즈카르야1978 21/09/28 1978 5
93528 [일반] 태어나서 처음으로 정기후원을 시작했습니다. [28] ArcanumToss2824 21/09/28 2824 15
93525 [일반] 탄소중립은 어려운 거지 불가능한 것이 아닐 수도 있습니다 [205] 트와이스정연7995 21/09/27 7995 19
93524 [일반] 남여 젠더갈등, 그 이후는? K 마케이누의 시대가 오는가 [228] 나주꿀11685 21/09/27 11685 37
93523 [일반] 신세계 그룹의 분리경영의 신호탄이 올라갔습니다. [21] Leeka6692 21/09/27 6692 4
93522 [일반] 코로나 확진 됐습니다 [41] 핸드레이크8226 21/09/27 8226 16
93521 [정치] 세금 낼 바엔 물려준다...부동산 증여 더 늘고 시기 빨라졌다 [40] Leeka6850 21/09/27 6850 0
93519 [정치] 문 대통령 “이제는 개 식용 금지 신중히 검토할 때” [214] 깃털달린뱀11223 21/09/27 11223 0
93518 [정치] 오징어게임 인기에 편승하는 대만 정치인들 [14] 나디아 연대기5727 21/09/27 5727 0
93517 [정치] 대출 규제와 가격 펌핑 [42] LunaseA4942 21/09/27 4942 0
93516 [일반] 친환경의 역설 - 급등하는 화석연료 가격 [114] 맥스훼인5416 21/09/27 5416 8
93515 [일반] (강스포)오징어게임을 보고나서 끄적이는 생각들 [7] Rays2307 21/09/27 2307 3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