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모두가 건전하게 즐길 수 있는 유머글을 올려주세요.
- 유게에서는 정치/종교 관련 등 논란성 글 및 개인 비방은 금지되어 있습니다.
Date 2019/12/11 01:01:29
Name 치열하게
출처 국방티비
Subject 사마천의 사기 이야기(백이와 숙제)





순삭밀톡은 삼국지에 이어 사기편이 이어집니다.
(단, 삼국지는 유튜브 레드피그아카데미에서 계속 이어집니다.)


예나 지금이나 혼란스러운 세상이군요.

ps. 임용한 박사님 설명 들으면 정말 시야가 넓어지는 느낌입니다.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팩트폭행범
19/12/11 01:13
수정 아이콘
임용환 씨는 삼국지 관련해서 굉장히 편협한 주장을 많이 보여준데다가 자기맘에 안든다고 팩트를 뒤틀어 버리는 꼬라지도 봐서 그렇게 호감이 안가더군요.
유행끝남
19/12/11 01:19
수정 아이콘
???: 조조는 억울하다. 서주대학살은 전략적인 초토화작전...
19/12/11 01:22
수정 아이콘
개인적으로 조조학살건에 대해선 역사학자로 할 수 있는 주장정도로 보긴 합니다. 사실 서주대학살에 대해선 유비나 제갈량조차 언급하지 않았으니까요. 다만 역사학자라고 하기엔 주장을 너무 추측에 근거해 과격하게 하는 경향이 있어서... 그게 걸릴 때가 많더군요. 그럼에도 재미있게 보고는 있습니다.
펠릭스30세(무직)
19/12/11 01:40
수정 아이콘
사실 저 넓은 범위를 다 다루려면 디테일이 약할 수 밖에 없는데 삼국지란건 천년넘게 썩은 물 천지라 전문가도 이렇게 관광당하는 분야입니다.
19/12/11 01:47
수정 아이콘
백이숙제 주려죽던 수양산으로 가오리까
지니팅커벨여행
19/12/11 05:14
수정 아이콘
아따 이놈아 내가 니 갈 곳까지 알려주랴
문문문무
19/12/11 09:15
수정 아이콘
뭐 삼국지는 그런 자기만의 썰푸는재미로 보는거 아닌가요?

팩트라해봤자 몇안되는 고대사기록에 그것마저도 거의 승자의 기록이나 당대 입장에 맞춰 해석된게 전부니 진지하게 학회에서 주장하는거 아닌이상 가십거리로 내가볼때는~~~ 킹리적 갓심으로 ~~~식의 썰풀이는 적당하다 생각해요
문문문무
19/12/11 09:20
수정 아이콘
개인적으로 삼국지는 임용환씨보다 청화수 유투버의 상상력? 해석?이 인상깊더라고요

동탁과 황건적의 수뇌부들이 찐주인공인 배드엔딩의 혁명소설 보는 느낌으로 풀어내는게 진짜 신선했어요
팩트폭행범
19/12/11 09:33
수정 아이콘
자기만의 썰이 아니라 사실인것 마냥 팩트를 왜곡하니까 그게 문제입니다..
자기만의 썰은 저도 자주 풀며 재미있게 즐기고 있습니다
문문문무
19/12/11 09:50
수정 아이콘
아 왜곡하나요? 잘몰라서 그런데 대표사례하나만 짚어주실수 있나요? 콩깍지가 씌었는지 신중히 확인해보겠습니다
트리플토스트
19/12/11 10:02
수정 아이콘
그렇다고 보기엔 당대에 조조가 싫어 학을 뗀 서주 출신들이 많고, 그 때의 트라우마가 도망치는 유비를 따른 10만 군중이었다고 보기 때문에...명시적으로 언급이 없지만 영향이 없다고 보긴 어렵지 않나 싶습니다.
트리플토스트
19/12/11 10:05
수정 아이콘
둔전을 조조가 시작했으며 제갈량이 조조의 둔전을 따라했다거나, 서주대학살은 전략적 초토화작전이라고 하는데...기본적인 사실확인도 안되는 소리죠.
팩트폭행범
19/12/11 10:32
수정 아이콘
제가 임용한 이라는 이름을 안지가 10년이 넘었는데 삼국지 말고도 하는짓이 다 그모양 입니다.
10년 전에 동아비지니스 에 전쟁과 경영이라는 칼럼을 연재했는데 이광 편을 보면 위청과 곽거병이 짜고 이광의 아들을 쏴죽였다 라고 뻔뻔스럽게 써놨습니다.
그러나 당대의 기록이나 지금 이 게시물에서 임용한이 자기입으로 위대한 역사가 라고 말한 사마천의 기록에 따르면
위청은 이광의 아들 이감을 죽이는 데 관여했다는 사실이나 정황이 전혀 없으며 오히려 위청은 이감을 감쌌고 곽거병이 이감을 죽였다고 나와있습니다.
그런데 잡지에 싣는 칼럼에 대뜸 위청이 이감을 죽였다고 써놓은 겁니다. 당시에도 어처구니가 없었거니와, 삼국지 썰로 까이는 지금에도 마치 자기 견해를 사실인 것 마냥 얘기하니 의구심이 들 수 밖에요

https://dbr.donga.com/article/view/1206/article_no/2604

해당 사설을 여기서 읽어 보실 수 있으며 위청의 인물됨이나 이감에 관련된 일반적인 기록은 위청이 워낙 유명한 인물이므로 어디서든 쉽게 찾아 보실 수 있을 겁니다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공지 댓글잠금 [기타] 통합 규정(2019.11.8. 개정) jjohny=쿠마 19/11/08 43067
공지 [유머] [공지] 타 게시판 (겜게, 스연게) 대용 게시물 처리 안내 [18] 더스번 칼파랑 19/10/17 46144
공지 [기타] [공지] 유머게시판 공지사항(2017.05.11.) [2] 여자친구 17/05/11 193286
374774 [서브컬쳐] 적나라한 블랙위도우 사진 [1] roqur590 20/01/22 590
374773 [유머] 초저가 코스프레 근황 [6] I.O.I985 20/01/22 985
374772 [유머] 다음 영화 중 최악의 조폭 미화 영화는?.jpg [29] 김치찌개2334 20/01/22 2334
374771 [LOL] 다이아에서 버스받는 세체탑 [5] 스톤에이지2463 20/01/22 2463
374770 [유머] 5년동안 라면을 주식으로 먹고살았던 남성의 영양상태.jpg [27] 김치찌개4032 20/01/22 4032
374769 [유머] 대한민국 사람 88.5% 가 좋아하는 음식.jpg [14] 김치찌개3096 20/01/22 3096
374767 [유머] 군대 전역후 여기 가본적있다 vs 없다 [27] 김치찌개2160 20/01/22 2160
374765 [유머] 소주 안주 박빙대결.jpg [12] 김치찌개1952 20/01/22 1952
374764 [기타] 커피 2월호 프론트.jpg [14] 삼성그룹2921 20/01/22 2921
374763 [유머] 마침내 인종차별을 해결한 미국.jpg [4] 은여우3264 20/01/22 3264
374762 [유머] 2020년 2월 맥심 표지 [16] 메롱약오르징까꿍3218 20/01/22 3218
374760 [유머] 사파리의 조폭 [4] 퀀텀리프2886 20/01/21 2886
374759 [유머] 눈치 없게 진짜.jpg [1] 11회 글쓰기 수상자꿀꿀꾸잉2899 20/01/21 2899
374758 [유머] 브이앱 라이브 사상 가장 절묘한 순간.gif [5] TWICE쯔위3216 20/01/21 3216
374757 [LOL] 왕쓰총에게 3,700만원을 용돈으로 받은 루키 [8] 신불해3188 20/01/21 3188
374756 [유머] 응 니 최종학력 [12] 제이홉5070 20/01/21 5070
374755 [기타] 보급품 준비를 잘해야 하는 이유 [3] 치열하게2839 20/01/21 2839
374752 [기타] 침착맨과 주호민이 이야기하는 기안 수입.jpg [3] 살인자들의섬3183 20/01/21 3183
374751 [서브컬쳐]  일본 만화가가 말한 애니 극장판으로 작가가 버는 돈.jpg [30] TWICE쯔위4260 20/01/21 4260
374750 [유머] 애인이 보여달라면 보여줍니까? [35] 11회 글쓰기 수상자꿀꿀꾸잉6941 20/01/21 6941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