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자유 주제로 사용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토론 게시판의 용도를 겸합니다.
Date 2017/08/13 01:18:53
Name   세카이노오와리
Subject   [일본야구] 제99회 전국고교야구선수권대회 5일차
모든 일본 고교야구 선수들의 꿈인 제 99회 고시엔이 시작한지 벌써 5일이 지났습니다.
개막일부터 비가와서 연기가 되더니, 우승 강호들이 1회전부터 탈락하는 이변이 계속 발생하고 있습니다.

작년 디펜딩 챔피언인 도치키현 대표 사쿠신 카쿠인 고교가 1회전에서 모리오카대학 부속고교에게 패하여 1회전에서 탈락했습니다.
작년 우승 주역들의 졸업으로 전력이 소폭 하락한 것은 예상 되었으나 이렇게 쉽게 패할 줄은 예상을 못했습니다.

이러한 충격이 가시기 전에 대회 빅매치 데이였던 4일차에는 더 큰 놀라움이 기다리고 있었습니다

4일차 1시합의 경기였던 아이치현 대표 주쿄대학 부속고교와 히로시마현 대표 코료 고교와의 경기에서
코료 고교가 막강한 타선을 앞세워 고시엔 최다 우승 경험이 있는 2009년 우승팀인 주쿄대학 부속고교를
10-6으로 누르고 승리를 거두었습니다.
팽팽하던 경기는 6회 주쿄대학 부속고교 에이스가 6이닝을 못채우고 내려가면서 코료 고교의 타선이 터졌기 때문입니다.

4일차 2시합 경기였던 카나가와현 대표 요코하마 고교와 작년 4강 팀인 구마모토현 대표 슈가쿠엔 고교 경기에서는
슈가쿠엔 고교가 13안타를 몰아친 반면 요코하마 고교는 4안타라는 빈타로 6-4로 패배를 하였습니다.
이렇게 1998년 우승팀인 요코하마 고교도 1회전에서 탈락을 하게 되었습니다.

그리고 4일차 마지막이었던 오키나와현 코난 고교와 와카야마현 대표 치벤 와카야마 고교와의 경기는
코난 고교가 초반에 대거 6점을 선취하여 쉽게 승리를 가져가는 것으로 보였으나
치벤 와카야마 고교의 후반 집중력이 발휘되며 대거 9점을 득점하며 2회전 진출을 하였습니다.
고시엔의 좀비라 불리는 2010년 우승팀 코난 고교도 이렇게 1회전 탈락을 하게 되었습니다.

5일차에는 여름의 왕자라 불리는 2010년대 이후 4번이나 우승을 거둔 오사카부 대표 토인 고교가 8-1로 승리하여 2회전에 진출하였고
미야기현 대표이자 2015년 고시엔 준우승팀 센다이 이쿠에이 고교도 15점을 득점하며 가볍게 2회전에 진출하였습니다.
작년 고시엔 준우승팀은 남홋카이도 대표 홋카이 고교는 1회전 탈락을 하였기에 역시 고시엔은 함부로 우승팀을 예측하면 안되겠습니다.

P.S
8월 16일 수요일에는 또 하나의 빅매치 데이가 기다리고 있네요.
2회전에 진출한 팀끼리 이제 대결인데 정말 대진표가 아름답습니다.

1시합(오전 9시 30분): 히로시마 코료 고교 VS 구마모토 슈가쿠엔
2시합(오후 12시): 오사카 토인 고교 VS 와카야마 치벤 와카야마
3시합(오후 2시 30분): 미야기 센다이 이쿠에이 고교 VS 니가타 니혼분리 고교

정말 올해의 고시엔은 어떤 팀이 우승할지 예측 불가로 빠질거 같습니다.
하지만 개인적으로는 오사카 토인이 우승해서 왕자의 면모를 보여주고 봄과 여름 고시엔 연패를 하였으면 하는 바램입니다.





불굴의토스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8/13 01:25
오사카에서는 토인 고교, 코난 고교 이렇게 2팀이 나온건가요?
세카이노오와리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8/13 01:26
수정했습니다. 오카사 토인 고교, 오키나와 코난 고교로 수정했습니다. 잘못 적었습니다.
불굴의토스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8/13 01:50
아 그렇군요. 도쿄 말고는 1팀씩만 나오는걸로 알고있어서 잘못알고 있는건가 혼동했네요.

토인 고교랑 치벤 와카야마 고교는 이름 좀 들어본것 같은데 단골손님인가보네요.
세카이노오와리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8/13 01:59
기념대회가 5~10년마다 있는데 이때마다 규모가 큰 지역(오사카, 카나가와, 아이치, 효고 등)을 2개씩 나누어 출전하기도 합니다.
토인은 오사카의 대표 명문이자 2010년대 이후 우승 횟수만 4번이나 되는 마치 슬램덩크의 산왕 같은 강자이고, 치벤 와카야마도 2004년 우승 경험이 있는 지역 강팀입니다.
steelers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8/13 14:10
정확히는 도쿄(동서)랑 훗카이도(남북)가 나뉘었습니다. 학교가 200개가 넘어가면 분리 되는것으로 알고 있어욬
도망가지마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8/13 02:02
재미있게 읽었습니다. 감사합니다.
미네랄배달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8/13 02:54
재미있게 잘 읽었어요,
정보 감사합니다.
cheme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8/13 09:18
딴지는 아닙니다만, 고시엔에 관심없거나 잘 모르는 사람들은 글 제목이 불편할 수도 있겠다는 생각이 듭니다. 저는 제목만 보고, '요즘이 우리나라 고교 야구권 시즌이었나?' 라고 착각했거든요. 제목에 '일본'을 추가하시면 좋을 것 같습니다.
세카이노오와리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8/13 09:59
그렇네요! 제가 생각이 짧았습니다~ 수정하겠습니다
cheme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8/13 11:13
괜한 지적질을 한 것 같아서 죄송합니다. 피드백도 감사하고요.
화려비나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8/13 12:13
제가 딱 원래 글제목만 보고 우리나라 고교야구 이야기인줄 알았습니다.
딱히 불편하거나 한 건 아닌데, 저처럼 혼동하시는 분들 충분히 있었을 것 같은데요.


그래도 글 재밌게 잘 봤습니다. H2 같은 만화가 갑자기 땡기네요-
-안군-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8/13 12:20
저기 주쿄대학 부속고교가 학교 폭파 협박 받았다는 거기죠? 최다우승 기록을 가진 학교라면 왠지 그럴만도...;;
정성남자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8/13 12:48
전력만 보면 오사카 토인이 단단하더라고요
steelers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8/13 14:16
4일 경기 보려고 코시엔 경기장 앞에서 노숙했습니다.
ComeAgain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8/13 14:27
노숙해야 할 정도면 학교 선수 가족 같은 사람들은 어떻게 입장하나요?
학교마다 표가 할당되어서 나오겠죠...?
steelers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8/14 06:33
설마 홋카이도나 오키나와에서도 오는데 자리가 없을거 같진 않구요. 아마 지정된 자리가 나올겁니다. 알프스석이라고 1,3루부터 파울폴쪽의 자리가 응원석인데 학부모님들은 거기로 가시는거 같더군요.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통합 규정 2017.5.5. release [3] 유스티스 17/05/05 22484 2
공지 [필독] 성인 정보를 포함하는 글에 대한 공지입니다 [50] OrBef 16/05/03 77168 20
74262 빌리언 달러 베이비 [5] 음해갈근쉽기364 17/10/20 364 0
74261 받아들이는 정보에 따라 선입견이 생기네요. 결혼, 차별 [7] 장바구니816 17/10/20 816 1
74260 신고리 원전 5,6호기 공론조사 발표에 대한 짧은 단상 [24] StayAway1504 17/10/20 1504 13
74259 부산 에이즈 사건 [40] 대장햄토리5005 17/10/19 5005 1
74258 [짤평] <마더!> - 도발적 우화 [12] 마스터충달1052 17/10/19 1052 4
74257 영화 리뷰 댄 인 러브 [2] 솔빈567 17/10/19 567 1
74256 자주 있는 일, 자주 없는 일. [12] 헥스밤3948 17/10/19 3948 35
74255 유명 미국 어린이 애니메이션 제작자 성추행 파문 [16] 인간흑인대머리남캐4830 17/10/19 4830 0
74254 MBC 드라마 파업 [51] StarLoL사랑9204 17/10/19 9204 10
74253 혼자서 신의 경지에 다라른 알파고 제로 등장 [193] 알트라14308 17/10/19 14308 21
74252 영화 [마더!] 짧은 후기입니다. [15] 리콜한방3791 17/10/19 3791 2
74251 머리 숱이 차오른다. [94] 배두나8909 17/10/18 8909 10
74249 문 대통령, 헌재 재판관에 유남석 광주고등법원장 지명 [67] 러블리즈서지수10197 17/10/18 10197 0
74248 가수 조영남 씨의 그림 대작 논란이 1심 유죄 판결을 받았습니다. [56] Misaki Mei6638 17/10/18 6638 2
74247 영화배우 조덕제 영화 촬영중 성추행 사건 - 2심 유죄판결 [124] 염력 천만12183 17/10/18 12183 0
74246 초등학생의 장남감 화살로 인해 동급생이 실명한 사건입니다. [127] 포스트잇10829 17/10/18 10829 9
74245 음원 제작과 머신러닝 A.I. [14] 크르르르3436 17/10/18 3436 12
74243 프로그래밍 면접 이야기 [85] Je ne sais quoi6997 17/10/18 6997 17
74242 내일 1년 반만의 면접에 출동하는 29세(백수, 남) 입니다. [47] 뀨뀨6522 17/10/17 6522 38
74241 원작 소설을 각색한 서태지 노래 [60] 삭제됨4638 17/10/17 4638 6
74240 백수입니다.-3- [23] 현직백수3003 17/10/17 3003 9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