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자유 주제로 사용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토론 게시판의 용도를 겸합니다.
Date 2018/09/14 14:26:31
Name   aurelius
Subject   [다큐추천] "전간기 동안 사라진 꿈들, 1918-1939" (수정됨)

프독합작 공영방송(우리나라로 치면 EBS) Arte에서 최근에 제작한 다큐 시리즈인데 정말 인상적이네요. 

최근에 방송한 아주 따끈따끈한 신작입니다. 


원제는 "Les rêves brisés de l'entre-deux-guerres(전쟁 사이에 깨진 꿈들)"


1918~1939년 동안의 기간을 여러 일반인들의 관점에서 보여주는데,

흔하디 흔한 정치/군사/역사 다큐와는 많이 다릅니다. 


영화적 연출과 실제 당시 필름을 조화롭게 섞어서

정말 당시의 시대상이나 분위기를 현장감 있게 연출하고 있고

그 시대를 살아간 개개인에 초점을 맞추고 있습니다. 


베를린에 정착해서 배우로 성공하고 싶은 폴란드 여성

상사들의 폭정에 항거하는 독일해군 장교

얼떨결에 붉은 군대와 맞서야 하는 러시아 여성 군인, 

스페인 독감을 앓다가 겨우 살아난 프랑스 여성 

전쟁에서 졌다는 걸 납득하지 못하는 독일군 일반 사병

파리에 있던 베트남 출신 요리사

이탈리아 사업가...등


이들 모두 실존인물들이며, 그들의 수기나 일기 등을 토대로 재구성한 다큐라고 하네요. 


무려 8부작입니다. 


전쟁에서 생존한 이들이 겨우 다시 평화를 만끽하고 이제 미래를 다시 개척하는데,

세상이 다시 어지러워지고, 막판에 다시 삶과 죽음을 마주하는 기구한 운명


전편 모두 유튜브에서 무료로 시청하실 수 있는데, 프랑스어로 되어 있다는 게 함정입니다.


그래도 정말 강추 강추합니다!! 올해 본 다큐 중에서 가장 수작이네요. 

그렇지 않아도 Le Figaro와 Der Spiegel에서도 호평기사 일색입니다


1부 - 생존

2부 - 평화

3부 - 결정

4부 - 혁명

5부 - 붕괴

6부 - 약속

7부 - 배신

8부 - 삶이여, 죽음이여




홍승식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09/14 14:27
선생님 자막은요???
스크랩 해놓고 자막 달리길 기다려 보겠습니다.
추천해 주셔서 감사해요.
쎌라비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09/14 14:27
감사합니다. 이런 다큐 엄청 좋아하는데 시간 날 때 한번 봐야겠네용. 아 근데 자막이 없네요;;
위원장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09/14 14:38
다큐 참 좋아합니만... 자막이 없으면 ㅠㅠ
사슴왕 말로른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09/14 14:44
감사합니다. 잘볼게요.
aurelius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09/14 14:54
아쉽게도 한국어 자막이 나올 거 같진 않네요 (이런....) 영어 자막이라도 나와야 할텐데 ARTE 이놈들은 영어 자막조차 잘 안만들어요...정말 너무 좋은 내용인데 이런 언어적 한계가 아쉽습니다. 제가 자막 입히는 방법 등을 알면 제가 번역해서라도 넣어서 올릴텐데, 컴맹이라서...흑흑
aurelius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09/14 14:55
EBS나 KBS가 얼른 사와서 번역해서 방송해줬으면 좋겠습니다..(저를 번역가로 써주면 더욱 좋고요 크크)
홍승식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09/14 14:59
EBS 일해랏!!
화염투척사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09/14 15:03
아무리 내용이 알토란 같아도 번역이 이래서야 무슨 소용입니까!
Thursday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09/14 15:21
선생님. 언어에 재능 없는 저 같은 사람들은 웁니다. 커흐허으헝엉
티티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09/14 15:47
이렇게 보고 싶게 만들어놓고 영자막도 없다니 이게 무슨 소리요 ㅠㅠ
티모대위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09/14 16:21
나의 스크랩이 자막을 기다리노니...
언젠가 영어자막이라도 입혀질 날을 기다려 봅니다 흐흐
전자수도승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09/14 16:44
마음 같아서는 '자본주이 갱장해여!' 라는 소리가 나올 때까지 입금할테니 '번역해라, 핫산!' 이라고 하고 싶은데 어제 커피를 사먹는 사람에 벤츠 살 돈이 없어서...... 크흑
진짜 영자막이라도 떴으면 좋겠네요
MicroStation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09/14 18:07
정말 기대되는 내용인데 언어의 장벽이 너무 아쉽네요.
及時雨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09/14 18:56
유튜브 CC 달아주실 분...
及時雨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09/14 18:56
알토란 같은 추천글에 원숭이 같은 나의 언어능력 으흑흑
칼라미티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09/14 19:30
영어자막이라도 있었으면 ㅠㅠ 소개글만봐도 진짜 쩌네요...
APONO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09/14 21:31
자동 번역하니까 대충 봐지는데요? 기술력 쩌네요..
QuakeChampions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09/14 23:48
영자막이라도 있다면야... 흑흑
유리한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09/15 01:57
영어 더빙이라도 ㅠㅜ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통합 규정 2017.5.5. release [3] 유스티스 17/05/05 60651 6
공지 [필독] 성인 정보를 포함하는 글에 대한 공지입니다 [50] OrBef 16/05/03 132587 23
78335 정상회담 욕설 사건, 욕설이 맞긴 맞나? [10] LunaseA935 18/09/23 935 3
78334 즐거운 추석연휴에 써보는 소개팅 후기(1) [46] style2871 18/09/23 2871 56
78333 안시성 명랑이 되고싶었으나 (스포유) [55] PENTAX4432 18/09/23 4432 0
78332 D&D2의 추억 한조각 [37] Aquaris3986 18/09/22 3986 22
78331 문대통령-김정은 대화 중 '지X하네' 욕설? "엄벌해야" 靑 청원 - 머니투데이 [275] 하루빨리17599 18/09/22 17599 4
78328 [힙합/랩] 연휴 시작과 함께 자작랩 올려봅니다! [3] 개념치킨738 18/09/22 738 1
78327 언제나 그러한 그 직업 [53] 동굴곰7190 18/09/22 7190 6
78326 고향가는 길 유쾌하게 뉴스 읽어주는 방송은 어떨까요 [17] 곰주2560 18/09/22 2560 1
78325 아 교수님 빨리 좀 알려주시지 [28] 어느새아재6394 18/09/22 6394 8
78324 (삼국지) 형주 공방전 (3) [54] 글곰3218 18/09/22 3218 53
78323 '빈 댓글' 조금은 지난 이야기 [133] 던져진6738 18/09/22 6738 2
78322 모기는 여름에 나타나지 않는다 [17] 인간흑인대머리남캐3559 18/09/22 3559 4
78321 한국 언론관련 판결 사상 최고 손해배상액 사건 [31] 내일은해가뜬다6550 18/09/22 6550 17
78320 [뉴스 모음] No.195. 일부 언론의 백두산 기획방문설 외 [19] The xian2744 18/09/22 2744 29
78319 남북정상회담때 사과요구가 없었다는게 불만이신분들에게 [49] 오리와닭5064 18/09/22 5064 38
78318 여러분이 보았던 시골의 탈법(?)적인 상황이 뭐가 있나요? [9] 능숙한문제해결사2693 18/09/22 2693 0
78317 남북정상회담에서 다루지 않아 아쉬웠던 사안+미화에 관한 잡담 [380] 미어캣10983 18/09/21 10983 13
78316 나는 바보다... [11] Hospita1261 18/09/21 1261 0
78315 [스포] 스케일만 있는 쓰레기 영화 <안시성> [33] wlsak3240 18/09/21 3240 6
78313 엄청난 짓을 하고 있는 천사의 섬 근황.jpg [64] 차오루9038 18/09/21 9038 6
78312 정신나간 시의원의 정신나간 요구사항 [97] 류지나10946 18/09/21 10946 7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