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자유 주제로 사용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토론 게시판의 용도를 겸합니다.
Date 2019/01/11 20:48:12
Name   성상우
Subject   대구 동부교회 김서택목사님의 설교에 대한 문제점
대구 동부교회 김서택목사님은 설교을 하시면서 상식을 중요하게 강조하시는 분이다. 여기에 대해서 떠오르는 일화가 있다.
영국의 위대한 지성이고 대과학자이며 만유인력의 법칙을 발견한 뉴턴은 젊은 날에 케임브리지대학교에서 배로교수에게 이런 충고를 들은 적이 있었다. 뉴턴은 당시에 추천서를 들고 배로교수를 찾아갔었다. 배로교수는 생각보다 젊었기에 뉴턴은 놀랐다.
배로교수가 느닷없이 이런 말을 했다. "그리스의 수학자로서 기하학을 처음 만든 사람을 알고 있겠지?"
뉴턴이 말했다. "네, 유클리드입니다." 계속해서 배로교수가 말했다. "그렇다면 정삼각형의 세각이 같다는 사실도 알고 있겠군." 뉴턴은 이상하다듯이 말했다. "네, 그건 일반적인 상식이 아닌가요?" 그러자 배로교수가 말했다. "그래, 모두가 다 알고 있는 사실이지. 그런데 유클리드는 모두가 당연히 여기고 있는 사실을 증명하려고 노력했네. 그것이 학문이라네."
그제서야 뉴턴은 배로교수의 가르침을 이해하게 되었다. 즉 학문에 있어서는 상식이 중요한 것이 아니라 무엇보다 증명이 중요하다는 것이다.
여기에 근거해서 생각해본다면 대구 동부교회 김서택목사님의 상식을 중요시하는 관점은 비학문적이라고 여겨진다.
또한 대구 동부교회 김서택목사님의 설교에 대해서 학문성이 의심이 된다.  





무새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11 20:49
음..의심이되시는군요
마네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11 20:50
봇은 아니시죠?
jjune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11 20:51
도배인데요?
규정이??
라이츄백만볼트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11 20:51
그동안은 규정위반이라 하긴 애매했는데 이제 위반인것같은데. 도배 아닙니까.
Lazymind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11 20:52
뇌--절
야부리 나코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11 20:52
요새 글 자주 쓰시는 거 보니
좋은 일이라도 생기셨나..
미나사나모모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11 20:56
저는 그만 정신을 잃고 말았습니다
CoMbI COLa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11 20:58
피지알 규정에 피드백 의무인가 있지 않나요? 어그로성 글이 아니라서 적용이 안 되는건가...
empty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11 21:03
규정적용...은 잘 모르겠고 이거 특정인 언급한 글인데 각도 잘 재보고 올린 글이겠죠??
안유진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11 21:09
?????
Fanatic[Jin]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11 21:11
겨울에는 냉면이 맛있습니다.
작별의온도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11 21:49
트위터에 이런 봇들 많은데.. 읍읍 설마 알파고님은 아니시겠죠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자유게시판 글 작성시의 표현 사용에 대해 다시 공지드립니다. [13] empty 19/02/25 4024 5
공지 신규 가입 회원 대상 회원 점수 조정 안내  [29] crema 18/11/13 14574 39
공지 통합 규정 2017.5.5. release [3] 유스티스 17/05/05 79933 6
공지 [필독] 성인 정보를 포함하는 글에 대한 공지입니다 [50] OrBef 16/05/03 156400 24
80488 그, 순간. [9] 유쾌한보살1329 19/03/19 1329 17
80487 김경수 2심판사의 열변 [59] ppyn7693 19/03/19 7693 6
80486 ‘카공족’ 붐비는 카페…한국 커피숍 매출 세계 3위 [62] 강가딘6462 19/03/19 6462 1
80485 인터넷에서의 비판, SNS에서의 비판 [11] SeusaNoO2202 19/03/19 2202 2
80484 (망퀄, 이미지) 캡틴 마블과 원더우먼 [57] OrBef5614 19/03/19 5614 14
80483 역사의 흐름 [40] 성상우4363 19/03/19 4363 6
80482 [만화] 리부트 후 FSS를 구매해서 읽어봤습니다. [32] 김티모3981 19/03/18 3981 0
80481 MBC 뉴스데스크의 故 장자연 친구 배우 윤지오씨 인터뷰 [15] M247515 19/03/18 7515 7
80480 신형 아이패드 라인업 발표 [51] 4막2장7572 19/03/18 7572 1
80479 창원 성산 보궐, 강기윤 30.5% vs 여영국 29.0% 박빙 [24] 어강됴리5311 19/03/18 5311 0
80478 '주식 사기꾼' 이희진의 부모, 살해된 채로 발견 [80] 라플비10863 19/03/18 10863 2
80477 문 대통령, 김학의·장자연·버닝썬 사건 철저한 진상규명 지시 [223] 별이지는언덕15883 19/03/18 15883 16
80476 현대통화이론(MMT)가 도대체 뭐길래? [67] chilling4441 19/03/18 4441 1
80475 [일상잡담] 차에서 고주파 음 삐~ 소리가 나던 문제 해결 후기 [22] d5kzu3047 19/03/18 3047 4
80474 쿠팡 로켓배송... [32] 첸 스톰스타우트6373 19/03/18 6373 3
80473 교회 다니기가 부담스러운 개인적인 이유 [106] shangrila4u7268 19/03/18 7268 16
80472 [단상] 민주당 삽질의 연속 [89] aurelius6258 19/03/18 6258 17
80471 서울외신기자클럽 "민주당 성명 기자 개인 신변 위협"  [88] 크레토스6583 19/03/18 6583 19
80470 디스패치에서 故 장자연씨 관련 기사가 나왔네요 [6] Davi4ever6383 19/03/18 6383 6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