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자유 주제로 사용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토론 게시판의 용도를 겸합니다.
Date 2019/08/14 03:03:00
Name 결국이것인가
Subject 남자 녀석들의 '욱하는 성미' (수정됨)
제가 이십대부터 친구들에게 제일 많이 했던 말은, "성질 좀 죽이고 살어, 어떻게 하려고 그래"였던 것 같습니다.

물론 지금이야 결혼도 하고 다들 잘살지만 한 번 발동걸리면 경찰서 끌려가고...ㅡㅡ;; 시끌시끌 했죠.

사실 여자분들이 감성/감정적이라는 이야기가 더 흔히 회자되는데 사람이 다 거기서 거긴지 남자들도 만만치는 않은 것 같습니다. 오히려 욱하는 성미는 엄청난 사고를 만들기도...

오히려 제가 책보면서 자주 웁니다...OTL (강원도에서 2년 굴렀는데...그동안 뭘 배웠는가...) 대학, 회사에서도 흔히들 말하는...'여자들의 징징댐'은 못 겪어봤지 싶습니다...걸크러쉬 같은 단어 씹어먹는...크크 이런분들은 차라리 많지만...;;

젠더 이슈가 꽤 있는데, 사실 진리의 사바사가 맞지 싶어요. 물론 이런 게 주된 주제는 아니지만요.

아무튼 평화롭게 잘들 살아야 될텐데요.

+ 요즘 남미소설 보고 자주 웁니다...크크 한국/일본/영미쪽과는 좀 다른 코드네요.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에는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한 사람은 안왔으면 좋겠습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 안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꽃돌이예요
19/08/14 03:44
수정 아이콘
욱하는 성미 저보다 더 쎈사람 앞에선 그냥 고쳐지는거 아닌가요?크크 근데 실제 주변에 정말 분노장애조절이 있긴하더라구요 되게 키도 조그맣고 소위 공부잘하게 생긴 얼굴인데 눈돌아가면 정말 떡대 190이상 험한 사람한테도 달려들고...이 친구 빼고는 다 자기보다 쎈 사람앞에선 고쳐지던데요
존콜트레인
19/08/14 04:32
수정 아이콘
사실 아무리 쎄도 공권력앞에 평등하기 때문에 떡대라고 쫄 필요는 없죠..
꽃돌이예요
19/08/14 07:24
수정 아이콘
그게 그 친구는 폭행으로 공무집행방해로 벌금 두번 물었다능...유일하게 분노조절장애 인정하는 친구입니다.
이민들레
19/08/14 08:35
수정 아이콘
제가 아는 욱하는 사람들은 자존감이 좀 낮으면서 방어적인 성격은 강한 경향이 있습니다. 그냥 넘어갈 법한 일도 자기에 대한 심각한 모욕으로 돌려돌려 생각하더라구요..
유리한
19/08/14 08:43
수정 아이콘
치와와 같은 성격..
이민들레
19/08/14 09:04
수정 아이콘
엇..? 딱 맞는것 같아요.
어우송
19/08/14 09:24
수정 아이콘
다들 자리와 상대방을 봐가면서 하는거죠
졸린 꿈
19/08/14 10:09
수정 아이콘
'물리'가 사람을 만듭니다 크크크
사랑만 하기에도
19/08/14 10:12
수정 아이콘
일반적으로 상대에 따라서 감정 조절을 해야 하는데, 상대가 누군든지 상관없이 욱하거나 그런걸 따질 이성을 덮어버릴 정도로 감정이 폭발하는 사람들이 있습니다. 뒷일은 생각 안하는거죠. 대부분 뭣모르는 어릴 때 욱했다가 참교육(?) 받으면서 조절하게 되는데, 어른이 되어서도 조절 안되는 사람은 안되더라고요...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일반] 통합 규정(2019.11.8. 개정) jjohny=쿠마 19/11/08 6546 0
공지 [일반] 정치 카테고리 규정 개편 공지입니다 & 자유게시판 운영위원 한 분을 모셨습니다 [27] Kaise 19/10/23 10150 13
공지 [일반] 자유게시판 글 작성시의 표현 사용에 대해 다시 공지드립니다. [13] empty 19/02/25 33985 5
공지 [일반] [필독] 성인 정보를 포함하는 글에 대한 공지입니다 [50] OrBef 16/05/03 195242 24
83698 [일반] 오랜만에 다시 나디아 정주행한 후기 [31] 헤물렌1782 19/12/10 1782 3
83697 [일반] 변호사시험법 개정안 발의: 예비시험 도입 [28] 잇튼2162 19/12/10 2162 3
83696 [일반] 예상을 한치도 벗어나지 않는 돈꾸기... [8] 김아무개1868 19/12/10 1868 1
83695 [정치] 예산안이 날치기로 통과되었네요 [45] 김홍기3621 19/12/10 3621 0
83694 [일반] 성범죄와 관계되면 사실 확인없이 징계부터 주는 교육청 [118] 비기6072 19/12/10 6072 7
83693 [일반] 뭔가 이상한 4대보험 [67] 물속에잠긴용3707 19/12/10 3707 0
83692 [일반] 취직 했습니다. [32] 클로로루실후르2582 19/12/10 2582 25
83691 [일반] [뻘글] 선사-고대-중세-근대-현대 의 시대구분은 미래에는 어떻게 변할 것인가 [9] VictoryFood1217 19/12/10 1217 1
83690 [일반] 중국전통사상의 결과 [2] 성상우1469 19/12/10 1469 2
83689 [정치] 수업시간 자는 학생 깨워도 ‘성추행’ [230] 24cm9477 19/12/10 9477 0
83687 [정치] 법원, 정경심 표창장위조 공소장변경 불허 "추가 기소와 차이 커" [253] 오리아나10725 19/12/10 10725 0
83686 [일반] 정치 카테고리로 분류되어야 할 글 [111] 아난4176 19/12/10 4176 0
83685 [일반] 신이 있다고 믿으시나요? [223] 비기6318 19/12/10 6318 1
83684 [일반] 대우그룹의 김우중 전 회장이 사망했습니다. [66] 갈색이야기8452 19/12/10 8452 1
83683 [일반] 헥스중독 [26] 스윗N사워5857 19/12/10 5857 20
83682 [일반] 할아버지 생각나서 늘어놓는 할아버지 이야기 [5] 김보노1158 19/12/09 1158 9
83681 [일반] 오늘 글 검색 하면서 쇼크 먹었던거.. [74] 성야무인6376 19/12/09 6376 1
83680 [일반] 차가운 도시남자(Cold-City Man)형 연말나기 [15] Dukefleed3204 19/12/09 3204 7
83679 [일반] 차별화전략 [8] 성상우1982 19/12/09 1982 2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