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모두가 건전하게 즐길 수 있는 유머글을 올려주세요.
- 유게에서는 정치/종교 관련 등 논란성 글 및 개인 비방은 금지되어 있습니다.
Date 2017/10/12 22:44:02
Name   Leeka
File #1   2405f63269991f.jpg (16.5 KB), Download : 5
File #2   21a554be4c2876.png (169.0 KB), Download : 3
출처   클리앙
Subject   애플이 시작한 위대한 용기





노키아와 구글의 신형 스마트폰도 3.5 이어폰 잭이 없는 상태로 출시합니다.

아이폰과 동일하게 젠더가 동봉되어, 기존 유선 3.5는 젠더를 통해서 들을 수 있습니다.
(또는 USB-C 타입 유선 이어폰으로 들어도 됩니다.)



유스티스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0/12 22:45
무선이어폰 시장은 더욱 커지겠군요!
1llionaire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0/12 22:46
그래도 이건 실시간 자동 번역 해주는 블투 이어폰 써보고 싶네요...
태엽감는새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0/12 22:47
저건..용달블루인가요
청소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0/12 22:48
뭐죠 이건? 제가 그동안 편견과 아집에 빠진 사람이었나요? 아니면 사실은 이어폰 잭이 없는게 핸드폰계의 이데아였던건가여?
키토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0/12 22:49
전 조그마한 무선기기들 관리할 자신이 없기때문에 아마 3.5파이 없으면 안살듯
아라가키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0/12 22:50
끄아아아아아아아악
닭장군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0/12 22:51
오늘은 애플의 용기에 대해 얘기해주러 왔네
라플비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0/12 22:54
난 유선을 경험한 적이 없네
시공의 폭풍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0/12 23:01
이제 다음은 잭을 없애고 전부 무선인걸까요
진군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0/12 23:01
제 기준으로는 용기가 아니라 만행입니다.
뭐 제가 구식이라면 어쩔 수 없지만요...
도망가지마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0/12 23:01
사실 회로 설계 측면이나 원가 절감 측면에서 애플이 꿀빠는 걸로 밖에는 생각 안 들지만
뭐 요즘 폰들 다 고만고만하고 대체제가 많으니 무슨 상관이랴 싶습니다. 적어도 LG는 3.5파이 포기 안해주겠죠.
몰라몰라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0/12 23:02
확실히 제조사에게는 3.5파이 없애는게 설계상 매리트가 있는가 ㅗㅡ보군요.
정어리고래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0/12 23:06
진짜 싫다....ㅠ
강미나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0/12 23:06
탈착식 생각해보면 하더라도 맨 마지막에 하겠네요.
전립선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0/12 23:14
악의축
뻐꾸기둘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0/12 23:15
아 제발...
신동엽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0/12 23:24
생각해보면 3.5파이의 선두주자도 애플 이었네요.
총앤뀨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0/12 23:37
(수정됨) 당연하지요. 아이폰이 성공했으니, 다른 메이커에서 따라가는거죠. 다 소비자 탓인거죠.

심지어 나중에 애플에서

"카툭튀는 애플의 심플을 추구하는 사상에 반대되고 있습니다. 그래서 아이폰의 심플함의 미학을 살리기 위해서 카메라 기능을 삭제하겠습니다"

해서 카메라 뺏음에도 불구하고 사람들이 다 아이폰 산다면, 스마트폰에서 또 카메라 기능이 빠질 수도 있을겁니다.

근데 진짜로 카메라 빼도 아이폰은 잘 팔릴 것같은 불길한 예감은 뭘까요...

그리고 카메라를 빼는 것도 혁신의 상징으로 인식될 것같은 불길한 예감이 드니에요
최종병기캐리어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0/12 23:41
처음 공개시 미칠듯이 까였던 '카툭튀'가 이제는 대세이듯이 3.5파이 단자의 제거도 대세가 되어버리려는건가...
피나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0/12 23:42
크크크 어쩔 수 없죠.
배터리 탈착형에서 일체형으로의 변화도 말만 많았지, 실제 판매량에는 영향을 주지 않는다는 것을 소비자 스스로 입증했으니까요.
이어폰 잭도 충분히 그럴 수 있다 봅니다.
멸천도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0/12 23:44
그게 대세였던 적은 없죠.
없애고 싶어하고 없애려고 노력하는데 그 두께를 유지하려면 힘들어서 그렇게 못한거뿐이고
실제로 좀 더 두꺼운 폰들은 카툭튀 없습니다.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0/12 23:49
이건 진짜진짜 싫다... 제발 애들아 따라하지마...
몽키.D.루피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0/13 00:00
다들 할수만 있다면 하고 싶었는데 애플이 먼저 해주니까 땡큐하면서 따라가는 거 아닐까요
리나시타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0/13 00:27
저래도 사람들이 사니까 에휴...
고척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0/13 00:50
usb-c 젠더통합은 시대적으론 언젠가 올 일이였습니다. 애플이 총대를 매줘서 다소 속 편하게 가는 면은 있지만 독자 규격으로 시대를 역행한 애플을 선구자나 용기라고 하는건 좀 그렇죠.
쿠엔틴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0/13 01:00
위대한..?
WEKIMEKI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0/13 01:03
노트8이나 V30봐도 카툭튀 없죠.
티린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0/13 01:07
usb로는 아날로그 오디오 신호가 그대로 나오기 때문에, 걍 단자 모양만 바뀐거죠. 애플하곤 조금 다른...
수면왕 김수면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0/13 01:24
야 제발 아날로그 리시버 시장 죽이지 마라...
Sinity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0/13 01:41
???:오늘은 애플의 용기에 대해 얘기해주러 왔네
Cookie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0/13 01:59
근데 노키아 폰 아직 나오긴 하는군요...
써니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0/13 02:44
제 눈엔 일단 윗글은 비아냥 댓글로 보이고요. 그리고 시대적으로 올일이었다고는 더더욱 생각하지 않습니다.
중복알리미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0/13 03:02
하지만 애플은 usb c 타입이 아니라는거
biangle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0/13 03:15
(수정됨) 네??.. 노트8도 V30도 카툭튀 있는데요.
가장 최근 카툭튀 없는 디자인으로 출시된 폰은 갤럭시 A 2017 라인으로 알고 있습니다. (CF에서도 카툭튀가 없다는 점을 강조했죠 : https://youtu.be/sSvZBLK3sbw)
카툭튀는 명백히 제조사의 대세입니다. 툭 튀어나온 정도가 줄어들었다고 해서 카툭튀가 없는 게 아니예요. (카툭튀의 시초인 아이폰6와 비교해보면 딱히 줄어든 것도 아니고요.) 소비자가 헷갈리게 만들 정도니 제조사들의 합심이 성공적인 결과를 낳았다고 봐야겠네요.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0/13 07:19
아직은 모르겠지만 3.5파이는 전자기기에서 전체적으로 없어져야하는게 맞긴맞습니다
아날로그 어쩌구를 떠나 고장율이 너무 심해요 접촉 불량도 심하고
bellhorn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0/13 07:24
아마 그럴겁니다 무선충전과 클라우드를 이용해서.. 사실 이건 지금도 가능하긴 합니다.
고수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0/13 07:27
에어팟이나 무선 이어폰 쓰면 정말 편해요.
Faker Senpai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0/13 08:10
그러니까 용기죠. 소비가가 기업의 만행을 수용해줄수 있을까 였는데 그나마 매니아가 많은 애플이니 먼저 시도할수 있었을테고요.
유재석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0/13 09:29
잭이 분리되었습니다.
이시하라사토미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0/13 09:43
갤8쓰는데 카툭튀 아닌데요....
작은빵떡큰빵떡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0/13 11:00
어차피 무선이어폰 쓰기때문에 별 불만은 없습니다만, 애플의 그 어이가 가출하는 감-성 가격정책 에어팟은 절대 안쓸겁니다.
플랜트로닉스 백비트 같은 좋은 무선이어폰이 있는데 왜 그런걸 쓰겠습니까 허허
천국와김밥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0/13 11:06
블루투스 10년 유저임다. 예전부터 쓰지도 않는 이어폰 구멍에 먼지 끼는게 신경쓰여서 마개로 막고다녔슴다. 하지만 일체형 배터리는 싫네요.
일격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0/13 11:11
카툭튀는 제조사들이 디자인적으로 원해서 하는게 아니라
얇아지는 두께에 맞춰 카메라두께를 더 압축시키는 기술이
부족하기 때문에 불가피하게 발생하는 겁니다.
전혀 잘못알고 계시네요.
일격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0/13 11:16
이런 개념에서의 변화라면 저도 찬성입니다.
다만 규격 통합되려면 PC의 인아웃풋 단자도 모두 같은 규격으로 바뀌어야 하는게 먼저겠죠.
케이블의 양쪽 모두 usb-c타입으로 바뀐다면 가능할텐데....
아마도 무리겠죠.
biangle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0/13 19:10
카메라 성능을 포기한다는 선택지도 있죠. 그럼에도 불구하고 센서 크기도 작아지고 있고요. 카툭튀는 일종의 꼼수였죠. 그걸 애플이 먼저 해버리니 모든 제조사도 따라하는 거고요. 상식적으로 어떻게 카툭튀를 디자인적으로 원해서 선택한다는 발상을 하나요?
일격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0/13 19:34
[카메라 성능을 포기한다는 선택지도 있죠.]라는 얘기를 하시는 거 보니,
뭔가 핵심을 많이 비켜나가신 듯 합니다.
최근 출시된 휴대폰의 세일즈 포인트가 어떤 것들인지 아시는지요?
카메라, 화면(크기,HDR, 색감 및 해상도등), 베젤크기, 두께, cpu성능, 음질....
이중에서 높은 비중을 차지하는게 카메라 입니다.
카메라 성능을 포기하고 카툭튀를 피하는 것과 카툭튀가 되더라도 카메라 성능을 높이는 것의 선택에서
대부분의 사용자가 카메라 성능을 더 원하기에 불가피하게 카툭튀가 된 것입니다.
그걸 그냥 다른 말 없이 대세라고 하시고, [제조사들의 합심이 성공적인 결과를 낳았다고 봐야겠네요.]라고 하시니
주장하시는 바를 모르겠습니다.
그리고 비교적 최근에 출시된 제 갤8도 카툭튀가 아닙니다. 카툭튀에 비해서 훨씬 만족스럽구요.
반면에, 님의 생각에 수긍하는 부분은... 아이폰 플러스모델의 경우, 크기가 커짐으로 인해 카툭튀를 피할 수 있었음에도
손떨방 기능을 넣어 카툭튀 디자인을 통일시켰다는 점 정도겠네요.
biangle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0/13 20:42
(수정됨) 무슨 대단한 주장이 아니라 현실적인 부분이 그렇다는 겁니다. 카메라 기능이 셀링 포인트인 거 누가 모르나요? CF들 보면 카메라 광고인지 스마트폰 광고인지 헷갈리는 광고들도 많은데요. 현실적으로 카툭튀가 많다는 게 끝입니다. 개인적으로 카툭튀, 절연띠같은 걸 보면서 애플에 디자인 기대같은 건 버린지 오래고요. 그리고 예시로 들어주신 갤S8 역시도 카툭튀를 없애면서는 기회비용으로 카메라 성능을 더 향상시킬 수 있었던 걸 포기했다고 봐야죠. 픽셀2는 EIS OIS 동시에 들어가는 판인데요.
SUPPLY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0/13 22:30
일체형 배터리 쓰레기
고척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0/14 00:48
본문을 비아냥으로 보시는 건지 제 댓글을 비아냥으로 보시는지 햇갈리는데 본문을 기준으로 하면 본문 작성자가 쓰는 애플 관련 글은 애플이 좋게 나온 수치나 상황만 소개하는 글을 쓰십니다. 이분 특성상 본문은 비아냥이 아닙니다. usb-c통합은 애플사태 이전부터 꾸준히 나오던 이야기였고 애플이 한창 논란일때도 usb-c를 사용했다면 그래도 조금은 이해해 줄 수 있다는 의견도 상당 수 였죠.
써니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0/14 01:35
흠... 본문을 전 비아냥으로 봤었는데 아니라면 좀 독특한 분이신가 보네요. 애플 주식 갖고 있나봐요.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공지 [유머] [필독] 성인 정보를 포함하는 글에 대한 공지입니다 [54] OrBef 16/05/03 85637
공지 [기타] [공지] 유머게시판 공지사항(2017.05.11.) [2] 여자친구 17/05/11 36655
공지 [기타] 통합 규정 2017.5.5. release 유스티스 17/05/05 46596
318138 [기타] 2017 한국 인스타그램 리뷰.jpg 손금불산입995 17/12/16 995
318137 [유머] 한국어 통역으로 먹고 사시는 분 [9] 공원소년3966 17/12/16 3966
318136 [게임] 어메이징 시공 빠대 매칭 [11] 기다3246 17/12/16 3246
318135 [기타] 조세회피처에 대하여 알아야 할 진실 [7] HejHej4104 17/12/16 4104
318134 [유머] THE MUPPETS - Bohemian Rhapsody [1] 호호아저씨959 17/12/16 959
318133 [유머] 특이점이 온다.. 홀로그램 아내..jpg [42] 아라가키6056 17/12/16 6056
318132 [유머] 가오가 육체를 지배할 때.jpg [14] 스타듀밸리4966 17/12/16 4966
318131 [유머] 환국은 역사상 실존했던 것이 맞습니다. [4] Fim3670 17/12/16 3670
318130 [유머] 아이맥이 가성비가 괜찮아진 진짜 이유 [18] Leeka4133 17/12/16 4133
318129 [기타] 내가 제일 억울한 세대다 [26] 로켓4309 17/12/16 4309
318128 [유머] 이동국 [6] 영원히하얀계곡3407 17/12/16 3407
318127 [유머] 현대판 십시일반 [3] Lord Be Goja3579 17/12/16 3579
318126 [유머] 어떤 분들에게는 포르노그라피 [10] 누렁쓰5287 17/12/16 5287
318125 [유머] 애플 제품의 압도적인 가성비 [65] Leeka6204 17/12/16 6204
318124 [방송] 다음 중 게임이 한시간동안 지연될때 가장 재미있는 중계진은? [34] 안채연4109 17/12/16 4109
318123 [유머] 군대에서 최고로 막막하던 때.jpg [23] 김치찌개5260 17/12/16 5260
318122 [기타] 호주국자 가족 대화 [41] formars6744 17/12/16 6744
318121 [게임] 배그냥.jpg [15] 우리은하4520 17/12/16 4520
318120 [유머] 일본의 엄마들이 보이스피싱 전화를 대처하는 방법 [3] swear4363 17/12/16 4363
318119 [유머] 디즈니의 폭스 인수를 환영하는 심슨가족 [7] 아케이드3877 17/12/16 3877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