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시봐도 좋은 양질의 글들을 모아놓는 게시판입니다.
Date 2018/11/12 16:01:37
Name   티터
File #1   캡처.PNG (90.8 KB), Download : 0
Subject   [LOL] 1년에 한번 글 쓰는 47세 플레 유저


안녕하세요 시즌에 한번 찾아 뵙는 47세 티터입니다.
같은 주제로 글쓴지도 어언 5년여가 지나가는 군요.
이번에야 말로 다이아 함 찍고 글 한번 써 보자고 마음먹고 배치를 봤더니 실버...  
그래도 기본기는 있는지 어찌어찌 플레3 승급전까지 올라갔다가 한번 떨어지고 멘탈이 나가기 시작하더니 연패를 찍으며 무섭게 하강...
그리고 시즌 끝...
시즌을 마치며 생각해 보니 이번 시즌은 역대급 초반 스노우볼 굴리기 시즌 이였던거 같습니다.
겜 시작 후 15분안에 봇 터지고 그대로 와르르 게임 끝...
그게 적이든 우리편이든..이게 계속 되다 보니
탑을 이겨 놔도 별 영향력도 못 미치고 한숨만 내쉬는 그런 시즌이였네요.
나름 다이아 한번 찍어 보겠다고 720여판을 했는데 결과는 플레, 아..역시 안되는건 안되는구나를
느끼게 한 시즌이였던거 같습니다.
이제 나이는 더 먹어 가고 아무리 해 봐도 다이아는 글른거 같고 목표를 수정해서 50대에 플레찍은 유저로
남을 생각입니다. 목표라도 있어야 이 놈의 게임을 할수 있을거 같거든요.
그나마 킹오파97 배틀판에서 부터 다년간 굴러온 승부욕은 아직 안죽어서 더 잘할 수 있다라고
생각은 하지만 과연...?
내년에도 같은 주제로 플레를 찍어 글을 쓸 수 있을지?? 잘 모르겠습니다.
노력은 해 보겠습니다. 그게 40년 겜돌이의 인생이니까요.


* 노틸러스님에 의해서 게임 게시판으로부터 게시물 복사되었습니다 (2019-01-07 23:28)
* 관리사유 : 좋은 글 감사드립니다.



Cazellnu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11/12 16:03
아재요~
알카즈네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11/12 16:04
부장님이 플래시라구요? 아하하하~~ 농담도 과하셔~~~
moqq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11/12 16:07
47세가 플래라구요? 와.. 20대였으면 챌린저찍으셨을 듯..
전 30대 후반부터 반응속도가 안따라주던데..일단 연습량 부족이 가장 큰 원인이지만요..
아니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11/12 16:11
리스펙합니다 흐흐
에이핑크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11/12 16:11
진짜 대단하시다는 말밖에... 존경스럽습니다

아직 피지컬이 유지되시는게 와우
천사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11/12 16:11
rnsr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11/12 16:13
존경합니다
크림샴푸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11/12 16:18
오오 저랑 동지이신 형님을 뵙다니 행복하네요~
저도 두시즌 연속 130판 정도로 플5 찍고 있지요 크크
시즌 3부터 해서 랭겜은 아예 안하다가 칼바람 나오고 칼바람만 주구장창 해서 어느덧 15,000판 정도 칼바람을 하고 있는데
이게 또 애들이 이거이거 하면 우리가 이길거 같다 이런정도 채팅치면 언랭이 어쩌고 저쩌고 시전하는탓에
빡쳐서 내가 플레는 단다 시퐁... 이라고 작년엔 137판 플5, 올해는 135판 플5 찍었네요 크크

세기말에 빡시게 해서 올려놓고 다시 칼바람 하니깐 정신건강에 이롭더라구요
솔직히 지금 칼바람 하듯이 열심히 하면 플 2 까지는 갈거 같긴 한데.. (MMR 은 무난하게 플3이상 나옵니다.)
정신건강에 매우 안좋아서리... 올해 39이니... 한 45까지는 매시즌 플레는 가볼려고 생각중입니다.
메타가 바뀌든 어쩌든 머 뭔일이 나건 어쩌건 아래구간은 그냥 탑미드정글 (이번시즌 막판은 무조건 정글해야 하지만)
에서 내가 캐리하면 이기고 아니면 답 없더라구요. 탑도 차라리 라인전 어렵겠다 싶으면 걍 봇만 후벼파면 됩니다.
걍 봇봇봇봇봇 가면 알아서 상대편 서로 멘탈 나가서 싸우고 정치질하고 신나요. 상대정글 탑에 사는데 굳이 라인전 목 안매도 됩니다.
탑이어도 가는길에 미드 들려서 때찌해주고 가도 되구요.
손되시는 분들은 걍 정글 카밀 짜오 리신 그브 하세요. 봇봇봇봇 하면 알아서 상대가 지지쳐용. 마스터 첼 BJ 분들 봐도 원딜로 캐리하려면 최소 30분입니다. 근데 15분터 써렌떠요 크크. 즉 원딜은 뭐 해보지도 못하고 털리는 경기가 많다는 거죠.
걍 나는 지더라도 재미를 위해서 내가 하고싶은거 한다~ 나는 무조건 원딜유저다, 서폿유저다 제외하고
단시일에 티어를 올리고 싶으신 분들~ 저처럼 세기말에 빠짝해서 보상만 노리시는 분들은 걍 재미포기하시고 초중반 쎈애들 골라서
미드정글로 행복롤 하세요~
FRONTIER SETTER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11/12 16:19
글쓴 분 소싯적에 오락실에서 오락 하시면 주변에 꼬맹이들이 구름 같이 모여들여서 구경하지 않으셨던가요?
탄광노동자십장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11/12 16:21
어디서 젊은이 죽는 소리 좀 안 나게 해라~ 대단하십니다.
키류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11/12 16:21
올 6월인가 7월까지였나 비원딜 메타일때
스웨인 열심히 하믄서 플레찍고 하다가(시즌1 1500대, 시즌234골드 567플레)
와우로 넘어가면서 롤을 안했거든요

와우달리다가 재미없어서 접고
롤 시청한다고 보기만 하다가 겜을 안했는데
최근에 접속해보니 골드로 강등되어있더라구요

근데 다시 올리려고하니까, 급 피지컬 문제인지
기본적인 cs도 안먹어지고 카이팅도 안되고
컨에 집중하니 미니맵이 안봐지고...
요 며칠했는데(로스트아크 접속 안돼서 더 롤함)
결국 골드1에서 마무리했네요 ㅡㅡ
한판하면 팔도 아프고...전 아직 30대인데..ㅠㅠ
존경합니다.
티터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11/12 16:22
초딩, 중딩때 공식 전교 오락 1등이긴 했습니다만...
티터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11/12 16:23
부장인줄 어떻게 아셨...쿨럭...
티터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11/12 16:24
안그래도 제 말파 스승님이 티어 올리려면 미드 가라고 하시더라구요.
근데 제가 진성 탑신인지 미드가면 망....
FRONTIER SETTER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11/12 16:24
좀만 늦게 태어나셨으면 프로게이머 하셨을 거 같아요 흐흐 대단하십니다
노틸러스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11/12 16:35
존경합니다. 제 한계를 늘 골드로 재단한 제 자신을 반성합니다.
링크의전설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11/12 16:40
직원들하고 롤한 썰좀 풀어주세요 크크크
태엽없는시계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11/12 16:40
형님 멋지십니다. 내년엔 다이야 한번 가시죠.
Bemanner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11/12 16:47
(수정됨) 47세 플레.. 대단하십니다.. 혹여 말파로 다이아 찍는데 도움이 될까 몇 자 적으면

말파이트로 상위권 찍으려면 그냥 상대를 적당히 이기면서 cs 챙겨먹으면서 방템 잘 쌓고 갱 로밍 한타 때 궁 잘박는 거로는 어렵습니다. AD딜탱 상대로 삼위일체or얼건/AP 견제넣는 상대로는 마관신 심연의가면 모렐로 가주면서 상대 탑 정글이 나랑 눈도 못마주치게 두들겨패주고 탑에서 흐르는 똥이 협곡 전체에 넘치도록 해줘야 더 높은 곳까지 올라갈 수 있습니다. 물론 아이템을 이렇게 공격적으로 가면 위험도가 올라가고 이 위험을 본인의 실력으로 잘 관리해야합니다.

음 적고 보니 하나마나한 원론적인 말일 수도 있겠지만.. 존야 위주의 템트리는 초시계 한 방 존야 한 방의 임펙트가 있긴 하지만 상대를 찍어누르는데 좋은 템은 아니라서 플레이스타일이 성공적으로 개선된다면 더 좋은 결과가 나오지 않을까 싶습니다.
쎌라비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11/12 16:51
리스펙합니다 형님. 홀스형님은 형님 축에도 못끼네요.
티터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11/12 16:53
제 스승님 템트리로 하고 있는 중인데 4567시즌 말파로 마스터 가신 분이시라....
다른분 템트리도 참고 하긴 해 보지만 오히려 더 낙하하더라구요.
저도 저번 시즌엔 플레2까지는 찍었는데..이번시즌엔 망...
시즌이 지날수록 진보는 커녕 퇴보 하는걸 보니 이게 템트리 문제가 아니고 제가 그냥 못해서 인걸로....ㅡㅜ
세종머앟괴꺼솟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11/12 17:01
와 부장님 팀원들 일로도 게임으로도 둘다 참교육 가능하시겠네요 크
티터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11/12 17:11
옛날에 직원들끼리 모여서 실버 승급전 얘기 하길래 끼어들어서 같이 재미있게 롤얘기 하다가
제 티어 알고 부터는 제 앞에서는 롤얘기 절대 안합니다...자기들 브실인데 자괴감 느껴진다고...
니케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11/12 17:12
39살이며 매시즌 플레였는데..
올해는 160판을 했는데 플레승급전 광탈 이후로 골드1 유지도 버거워 지더라고요.
결국 골드로 마감했습니다.
형님 리스펙 합니다.
Bemanner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11/12 17:18
앗 마스터 템트리라니.. 주제넘은 말씀 드렸나 싶어서 죄송하네요 ㅜㅜ
어떤 식으로든 돌파구가 팍 뚫려서 다이아 가시길 응원드리겠습니다~
초짜장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11/12 17:21
메타맞는 챔프하시면 저거보다 더 올라갑니다.
나이땜에 매카닉 안될거라고 생각말고 한번 해보세요.
티터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11/12 17:26
아뇨 조언 감사드립니다. 말씀 하신대로 캐리 하고 싶은데 그게 잘 안되더라구요..
뭐가 문젠지 잘 몰랐는데...알고보니 그냥 제가 못하는거라서....
티터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11/12 17:28
메타에 맞는 챔프를 할줄 몰라서요...아마 다른챔프 하면 골드도 못갈걸요..ㅡㅜ
아지르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11/12 17:29
??? : 아들아 브실골은 앞으로 겸상할생각 하지도 마라

??? : 우리아들 정글가서 rpg만 하고있네?? 아들차이 무엇??
넉살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11/12 17:33
한챔프만 저렇게 꾸준히 하신게 대단하시네요.
howtolive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11/12 17:45
캬 멋집니다. 다음 시즌은 꼭 다이아 가시길 기원합니다!
iwyh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11/12 18:55
홀스형 역시 거석신앙이 정답이야
풍각쟁이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11/12 18:59
전 승부욕이 모자란지 시즌 중간에 삘받으면 랭크 좀 해서 골드 찍으면 안 하게 되서 결국 실버로 하락한 상태에서 시즌종료가 되더라구요 아이디가 다섯개라 다섯개 다 골드 찍으면 봉인...
그게 시즌마다 반복되니 어느 순간 배치받으면 골드라서 배치 끝나면 랭크를 안 하고 요새 중급봇만 두세시간 하는데 그 자세를 참 배우고 싶네요
풍각쟁이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11/12 19:00
댓글 쓴 김에 질문게시판에 댓글 내용에 대해 질문이나 올려봐야겠습니다
좋은 저녁 되십쇼 부장님!
곤살로문과인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11/12 19:21
부장님에 비해 나이도 1/2인데 티어도 반토막이 났네ㅠㅜ
견우야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11/12 19:24
진심 축하드립니다... 저는 브론즈에서.. 막혔습니다.
그걸 알기에.. 진심 축하드립니다.
초짜장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11/12 22:30
할줄 모르는건 없어요. 제대로 연습 안해본 것만 있을 뿐이지
잉곰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11/12 22:40
와 진짜... 감탄밖에 안 나오네요
qtips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11/13 02:26
제가 30대 중반 플레인데.. 진짜 명함도 못 내밀겠네요. 존경스럽습니다. 저도 플레1까지 올라갔다가 떨어진 이후론 더이상 못 올라가고 플레 4~5에서 헤매네요 흐흐
알콜부이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11/13 13:30
42살 실버 차장나부랭이 입니다 입니다 정말 대단하시고 부럽습니다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2996 유럽이라고 다 잘 사는 건 아니라만 - 몰도바 [47] 이치죠 호타루9699 18/09/09 9699
2995 수학적 아름다움은 물리학을 어떻게 이끌었는가? [103] cheme11206 18/09/06 11206
2994 회사에 최종합격 승인을 받았습니다. ^^(부제 : 제가 생각하는 면접 팁) [45] CE5009430 18/09/02 9430
2993 후쿠오카에 놀러가 봅시다 [55] 봄바람은살랑살랑9802 18/09/02 9802
2992 고려 원종은 쿠빌라이 칸을 만나서 '쇼부' 를 걸었을까? [41] 신불해7819 18/08/29 7819
2991 [기타] 업계인이 밝히는 진짜 로스트아크 대기열 문제 [37] MagnaDea11622 18/11/24 11622
2990 [스타1] 자작 저그 캠페인 맵 <Rising Of Lords> [27] Neuromancer3002 18/11/22 3002
2989 [기타] [CK2] (Holy Fury 출시 기념) Second Alexiad - 1화 [10] Liberalist1911 18/11/14 1911
2988 [기타] 아내가 게임을 실컷 할 수 있으면 좋겠다. [57] 세인트7686 18/11/12 7686
2987 [LOL] 1년에 한번 글 쓰는 47세 플레 유저 [40] 티터5351 18/11/12 5351
2986 지루하고도 비루했던, 26년의 기다림이 끝났습니다. [75] RedSkai20046 18/08/24 20046
2985 구이학각론 #1 한국인이 사랑한 삼겹살, 삼겹살의 역사 (상편) [49] BibGourmand11572 18/08/21 11572
2984 (삼국지) 조조의 세 아들 (1) [95] 글곰10893 18/08/20 10893
2983 병원에 갈 때 미리 알아두고 가면 도움이 되는 사소한 팁들 [35] 사업드래군12440 18/08/14 12440
2982 나폴레옹 제국 시절, '조용한 처세술' 이 인상적인 인물 [30] 신불해9871 18/08/13 9871
2981 [기타] 스피드런 이야기 (3) - 최초의 프로게이머 [18] GjCKetaHi4217 18/10/26 4217
2980 [LOL] KT EDG 밴픽 및 인게임 플레이 분석 [45] 갓포티비16519 18/10/13 16519
2978 [번역]무라카미 하루키의 옴진리교 사형집행 관련 기고문 [38] 及時雨22696 18/08/10 22696
2977 나폴레옹 vs 교황 [28] 신불해10199 18/08/02 10199
2976 7월의 어느 토요일, 평행 세계의 소녀를 만나는 것에 대하여 [28] 위버멘쉬5006 18/08/01 5006
2975 [기타] [비디오 게임의 역사] 5편 - 슈퍼 마리오 [38] 아케이드3950 18/09/18 3950
2974 [비디오 게임의 역사] 1편 - 아타리와 퐁 [38] 아케이드6190 18/08/25 6190
2973 나의 할머니 [16] 자몽쥬스4483 18/06/23 4483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