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포츠/연예 관련글을 올리는 게시판입니다.
Date 2018/05/16 23:16:53
Name   안양한라
Link #1   중계
Subject   수원삼성, 7년만에 ACL 8강진출 (수정됨)
수원삼성이 오늘 울산현대와의 ACL 16강 2차전에서 3-0으로 승리, 1차전 1-0 패배를 설욕하면서 골득실에서 앞서며 8강에 진출했습니다. 수원은 지난 2011시즌 이 대회 4강 이후 처음으로 8강에 올랐습니다.

군입대전 마지막 홈경기를 치른 김건희가 멀티골로 기선을 제압한 수원은 후반전 PK를 내주며 위기를 맞았지만 신화용의 선방으로 이를 모면했고 탄탄한 수비로 울산의 파상공세를 큰 어려움 없이 차단했습니다. 그 장면에서 사실상 승부가 갈렸다 보심 됩니다. 그후 울산의 공격은 그다지 위협적이지 않았습니다. 바그닝요의 추가시간 쐐기골은 보너스였지요. 조원희가 노장투혼으로 중원을 잘 이끌어준덕에 후배선수들도 안정감 있는 경기를 보여주지 않았나 봅니다. 조원희 선수 이번시즌 준비를 많이 한건지 예전 조투소 소리 듣던 시절의 포스를 보여주고 있네요.

수원이 오늘처럼만 해준다면 참 좋겠다는 생각이네요. 특히 전북이나 서울 상대로 이렇게 이기는 모습을 보고싶습니다. 바그닝요 득점 이후 아이처럼 좋아하던 데얀하고 세오의 모습이 아직도 아른거립니다.

경기종료 후 수원 서포터들이 김건희 선수에게 진짜 사나이 떼창했다더군요 크크크크크 이건 멕이는듯한 느낌이네요

권순태 선수가 뛰고 있는 가시마는 상하이 상강에게 2-1로 패했지만 1차전 3-1 승리덕에 골득실로 예상을 깨고 8강에 합류했습니다.

8강전 대진은 추첨으로 결정될 예정이며 1차전은 8월28-29일, 2차전은 9월18-19일에 열릴 예정입니다.



희원토끼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05/16 23:19
굳굳~~간만에 수원경기 봤네요...
Broccoli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05/16 23:27
서정원 감독의 '교체를 할 필요를 느끼지 못했다'는 말이 십분 와닿던 경기였습니다.
투지도 좋았고 결과도 좋았는데, 하나 소박하게 바란다면 교체투입했던 전세진 선수가 감이 떨어졌는지 엄한 자리에 있는 경우가 있던데, 긴 휴식기동안 재정비가 두루 잘 되었으면 좋겠다 싶더라고요.
.... 근데 우리 크리스토밤도 있는데... 진짜 임대복귀 시키려나...
ComeAgain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05/16 23:37
수원-전북 매치 되면... 난리나겠네요...
안양한라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05/16 23:55
그래서 조나탄 복귀설이 끊이질 않나 봅니다.
안양한라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05/16 23:56
사실 이 경기가 슈퍼매치보다 좀더 과열 양상을 띄고 있긴 하네요. 지난 4월말 전주에서 있던 불미스러운 일도 그렇고..... 성사만 된다면 전쟁 분위기일겁니다.
AeonBlast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05/17 00:07
조나탄있으면 진심으로 아챔우승 노려볼만한데 없는게 아쉽긴하네요.. 그 돈으로 세탁기 바그닝요와 기타등등 선수들 잘 메운건 사실이지만요. 크크
KID A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05/17 00:12
k리그가 전체적으로 분위기가 안좋은거 같은데 아챔에서 선전해서 조금이나마 반전의 계기를 마련했으면 좋겠네요
하메드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05/17 01:53
역시 답은 세오종신....?!
RedSkai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05/17 11:47
어제 오랜만에 각 잡고 봤는데....... 하........ 막판 추가시간 골은 노답이었습니다. (예, 울산 거주자입니다 크크크크크크크크)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기타] 몇몇 표현들에 대하여 가이드라인을 재공지합니다. [22] 17/10/25 35714 0
공지 [기타] 통합 규정 2017.5.5. release 유스티스 17/05/05 39190 0
공지 [기타] [공지] 스연게 단축키 설정이 완료되었습니다. 분수 16/09/23 89243 0
27193 [연예] [AKB48] AKB 2019 달력 촬영.AVI [2] 아라가키유이82 18/10/16 82 0
27192 [연예] 타블로가 YG를 나오면서 한 말 [2] swear467 18/10/16 467 0
27191 [스포츠] [해축] 스페인을 원정에서 격파한 뻥글.gfy (8MB) [7] 손금불산입1091 18/10/16 1091 0
27190 [연예] [아이즈원] 리얼리티 선공개 영상- 히토미의 스트레스 [29] LEOPARD2895 18/10/16 2895 0
27189 [스포츠] LG의 심장 33번 박용택선수 FA 바람 [34] HesBlUe2597 18/10/16 2597 0
27187 [연예] [아이즈원] 티켓 오픈 공지 올라왔습니다. [37] LEOPARD2137 18/10/16 2137 0
27186 [연예] U2의 역대 아시아 투어.TXT [4] 비타에듀1250 18/10/16 1250 0
27185 [스포츠] [MLB] 야구 겁나게 못할 것 같이 생긴 선수 [13] BTS3754 18/10/16 3754 0
27184 [연예] sbs 서바이벌 오디션 '더팬' JYP 황예지가 참가하네요 [14] breathe3246 18/10/16 3246 0
27183 [연예] (스압,용량)대도서관 방송에 출연한 프로미스나인의 나경과 지원 [3] 달과바다2282 18/10/16 2282 0
27182 [스포츠] 이승엽 인스타 근황.jpg [73] 휴울6254 18/10/16 6254 0
27181 [스포츠] 2018 KBO리그 시청률 TOP10 [16] 청자켓1582 18/10/16 1582 0
27180 [연예] 현아의 최후통첩 자필편지 전문.jpg [34] 아지매6199 18/10/16 6199 0
27179 [스포츠] 팬서비스 안좋다고 소문난 프로야구 선수들 TOP 5 [32] 김치찌개3500 18/10/16 3500 0
27178 [연예] [아이즈원] 29일 쇼콘...장소는 올림픽 홀 [31] TWICE쯔위2894 18/10/16 2894 0
27177 [연예] 벌집을 건드린 벌집 (스압) [15] 한박5439 18/10/16 5439 0
27176 [연예] [프로미스나인][데이터주의] 눕방중 텐션업된 멤버들 [2] 노지선1271 18/10/16 1271 0
27175 [연예] [프로미스 나인] 일 열심히 하는 오프 더 레코드 [8] kien1838 18/10/16 1838 0
27174 [연예] [아이즈원] (데이터)티저 멤버 움짤 모음(60장) [15] 안유진1892 18/10/16 1892 0
27173 [연예] 케이팝의 장점을 알아버린 고챤 에케비더쿠.jpg [9] TWICE쯔위4860 18/10/16 4860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