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포츠/연예 관련글을 올리는 게시판입니다.
Date 2017/06/19 15:04:18
Name   어리버리
Link #1   스탯티즈
Subject   [KBO] 수원 kt 경기 전 후 로사리오의 스탯 변화
http://www.statiz.co.kr/player.php?opt=3&name=%EB%A1%9C%EC%82%AC%EB%A6%AC%EC%98%A4&birth=1989-02-23

6월 15일 목요일 SK 경기 끝난 후
타율 0.310 출루율 0.388 장타율 0.522 OPS 0.910

6월 18일 일요일 kt 경기 끝난 후
타율 0.332 출루율 0.407 장타율 0.641 OPS 1.048

3경기 치르고
타율은 0.022, 출루율은 0.019, 장타율은 0.119, OPS는 0.138 이 증가하였습니다;;;

3경기 동안 성적은
14타수, 9득점, 9안타, 8홈런, 33루타, 14타점, 홈런 8개, 단타 1개 입니다. 크크.

현재 WAR 8위 (스탯티즈 기준), 홈런 공동 3위, 타점 공동 2위, 득점 공동 6위, OPS 4위 기록 중이네요.



1perlson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6/19 15:07
무심코 들어가본 시즌기록실에 1위가....김재환이가 WAR가 1등인건가요? 스탯을 잘 모르다보니....
순뎅순뎅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6/19 15:08
로사리오 입장에서는 kt가 보약이네요...

근데 전체적으로 로사리로 말고도 홈런이 막터져서...

sk한테 홈런으로 엄청 줘 터지더니 안타는 쓰레기라는걸 깨닳은게 아닌가...
하얀 로냐프 강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6/19 15:11
홈으로 쓰는 타자보다 홈런을 더 깠으니... 보약 수준을 넘어선 역대급이네요 정말
3연전 직관 가신 분들은 크~
BewhY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6/19 15:24
KT전 전에는 솔직히 내년에는 바꿔야 하지 않나? 생각했었는데 이정도로만 쳐주면 그냥 가도 되겠네요 크크
디스커버리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6/19 15:35
고동진 당신은 대체....
XIII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6/19 15:44
고동진의 오답노트...
파쿠만사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6/19 16:13
갓동진...덜덜
타츠야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6/19 16:13
시즌 끝까지 보긴 해야겠지만 스탯 세탁이 심하면 결국 바꾸는 게 좋지 않나 싶네요. 그리고 한화에 필요한 선수는 1루가 아닌지라 외야수를 찾아야겠죠.
스타나라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6/19 16:36
지금은 오히려 외야수가 포화되지 않았나요?
이용규 고정에 이성열/최진행/김경언이 경합, 양성우/김원석이 경험치 부여받으면서 세대교체를 준비하고있는데요.

로사리오가 나가고 외야수 용병이 들어왔을 때 지명타자 자리에 들어갈 선수가 외야수 중 한명이라면 굳이 외야용병을 데려와야하나 라는 생각이 드는군요. 김주현은 아직 밀어줄만큼 매력적이지는 않구요.
BewhY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6/19 17:05
내년에 이용규를 잡느냐 마느냐에 따라서 결정날거 같아요.
수비되는 용병이 좋긴 한데 김태균과의 시너지 생각하면 1루 용병도 괜찮을거 같기도 하고..
스타나라님 말씀처럼 1루자원이 애매하긴 하네요.
저는 이용규를 재계약 한다는 가정하에 OPS1만 넘으면 로사 가는거 찬성입니다.
비싼게 단점이긴 해도 성격좋고 귀여우니까요 크크
SppF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6/19 17:10
kt가 로사리오를 샀어야...
수원이랑 궁합이 맞는 듯 한데...
스타나라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6/19 17:18
저는 이용규를 못잡아도 1루/지타가 더 낫다고 봐요. 중견수 자리에 김원석이든 양성우든 박고 경험치를 주는게 낫다고 보거든요. 데이비스의 장기집권 이래 20여년간 제대로된 중견수라고는 고동진 하나뿐이었던 팀이라서 누가됐든 간에 싹수가 보였으면 밀어줘야한다고 봐요.

그리고 비싼거야 뭐...우리가 생각할 단점인가요 크크크 비싸도 성능좋으면 장땡이죠. 돈생각하고 용병 영입하면 연지 부에노 오넬리 이런애들 또 봐야합니다 ~_~
alphamale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6/19 17:54
으악 크크크크크크
곧미남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6/19 18:06
고동진.. 코치인가요? 이름은 왜 나오는건가요 야알못 죄송
타츠야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6/19 18:15
이용규 선수를 FA 잡더라도 수비 견실하고 타격 어느 정도 되는 외야수가 없다는 게 문제입니다.
아실 것 같습니다만 한화에 와서 이용규 선수가 은근히 부상으로 빠진 경기수가 많은데 FA 이후 나이를 생각하면 위험 부담이 큽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잡는게 좋은 이유는 그만큼의 수비력+타격이 되는 선수가 없기 때문인데 위에 말씀하신 5명 선수 중 4명의 수비가 좋지 않아서 문제죠. 김원석 선수도 더 클지 못 클지 미지수고. 김주현 선수 경험치 먹일거 아니라면 저 선수들이 김태균 선수와 번갈아서 1루, 지명을 봐야하는데 로사리오를 다시 잡으면 더 골치가 아파 보입니다.
그리고 로사리오 클래식 스탯 외에 WAR는 별로로 알고 있어서 그 정도 연봉으로 쓸 선수는 아니라는 생각이 드네요.
솔로12년차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6/19 18:56
나무위키 고동진 항목을 확인하시면 됩니다.
XIII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6/19 18:59
한화 출신 외야수고 은퇴해서 타격보조코치로 들어왔습니다.
명성(?)이나 이름값에 비해 실력은 좀 부족한 선수였는데.
저런 경험도 없는 코치를 1군에 올려도 되냐, 현역 때도 못 치지 않았냐 라는 의견이 넘치다가
어쨌든 부임 이후 한화 타격이 급격히 좋아졌습니다. (아직 표본은 정말 적습니다)
뭐 저 논리라면 염경업도 감독해선 안됐었죠 흐흐
이후 '고동진의 오답노트'란 농담으로 "나처럼 안 하면 잘 친다" 드립이 통하기 시작하고 있습니다.
보조코치인 관계로 토템 드립도 있고요.
곧미남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06/19 22:03
답변 감사합니다.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기타] 몇몇 표현들에 대하여 가이드라인을 공지합니다. [65] Dalek 17/07/09 4666 0
공지 [기타] 통합 규정 2017.5.5. release 유스티스 17/05/05 6654 0
공지 [기타] [공지] 스연게 단축키 설정이 완료되었습니다. 분수 16/09/23 22479 0
10365 [연예] [주말기념] 아린이 특집 영상 한 번 보고 가시죠 음해갈근쉽기64 17/08/19 64 0
10364 [연예] 후폭풍이 컸던 엔딩 [2] 로사469 17/08/19 469 0
10363 [스포츠] [해외축구]쿠티뉴에 대한 3차 비드 내용과 결과는? [16] 아우구스투스891 17/08/19 891 0
10362 [연예] 이센스 믹스테잎 2곡이 공개됐습니다 [19] Samothrace1192 17/08/19 1192 0
10361 [연예] 쟁쟁한 작곡진의 이번 '프리스틴' 앨범 트랙리스트 [3] 역전의승부사508 17/08/19 508 0
10360 [스포츠] 이승엽의 은퇴투어 2번째 수원 구장 [2] style1221 17/08/19 1221 0
10359 [스포츠] [KBO]???:음...그래 가을인건가. [3] 부모님좀그만찾아1878 17/08/18 1878 0
10358 [스포츠] [야구] 후반기 두산/롯데 성적 [15] SKYCEN1873 17/08/18 1873 0
10357 [연예] [러블리즈] 섹시스마트한 프로파일러(스크롤X데이터) [9] 좋아요1227 17/08/18 1227 0
10356 [연예] [에이핑크]의 스트라이커 믕지의 25번째 생일을 축하합니다 [8] 비익조722 17/08/18 722 0
10355 [스포츠] [KBO] 그들의 동행은 계속..? [10] 2112 17/08/18 2112 0
10354 [스포츠] [KBO] 끈적끈적 그 자체 롯데 자이언츠 [18] 웅즈1973 17/08/18 1973 0
10353 [연예] 레드벨벳- 환생 MV (윤종신- 환생 Remake) [10] 하이웨이1936 17/08/18 1936 0
10352 [스포츠] [야구] 오늘자 충격과 공포의 한화이글스 라인업 [40] 발적화5061 17/08/18 5061 0
10351 [연예] 란제리소녀시대 현재까지 캐스팅된 인물들.jpg [13] 길가메시4400 17/08/18 4400 0
10350 [연예] [성소스페셜] 그녀의 매력 *데이터 *약후방 *심쿵 다주의 [24] 음해갈근쉽기3899 17/08/18 3899 0
10349 [연예] 자연스럽게 망해가는 아이돌학교 [24] Leeka4976 17/08/18 4976 0
10348 [스포츠] 현재의 레알 마드리드는 역대급 팀인가요? [86] 감별사4218 17/08/18 4218 0
10347 [연예] 애교는 트와이스 사나에게! [17] 강가딘2524 17/08/18 2524 0
10346 [스포츠] [아이돌학교] 1~5화 순위변동표.JPG (다음주 스포) [17] 아라가키유이2369 17/08/18 2369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