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자유 주제로 사용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토론 게시판의 용도를 겸합니다.
Date 2021/10/21 20:33:43
Name 가라한
Subject [일반] 누리호 1차 발사에서 확인 된 기술적 성취
이번 누리호 시험 발사는 시험 발사라는 측면에서는 굉장히 큰 성과를 낸 발사라고 생각합니다.
저도 사실 아는 건 별로 없습니다만 혹여라도 도움 되는 분들이 있을까 싶어 줏어 들은 선에서 용어 설명 식으로 몇 자 적습니다.

1. 독자 엔진 개발
- 주 엔진인 75톤급 엔진을 완전 독자 개발했습니다. 지난번 나로호는 메인 엔진이 러시아제였죠.
- 정상 동작함을 확인 했습니다. 두 말할 것 없이 가장 중요한 업적입니다.

2. 클러스터링 기술
- 독자 엔진만큼이나 중요한 가장 중요한 기술적 성취입니다.
- 이번 누리호 1단은 300톤의 추력을 가지는데 이것은 300톤급 엔진을 새로 개발한 것이 아니라 앞서 말씀 드린 75톤급 엔진 4개를 1단에 장착해서 얻은 결과입니다.
- 당연히 300톤급 엔진을 개발하는 것 보다 75톤급 엔진을 여러개 장착하는 것이 쉽기 때문에 이렇게 하는 것이고 300톤 뿐 아니라 그 이상의 추력을 내는 것도 얼마든지 가능합니다.
- 이렇게 엔진 여러개를 묶어서 더 큰 추력을 내도록 하는 것을 클러스터링 기술이라고 합니다.
- 그냥 엔진 여러 개 쓰는 것이 뭐가 대단한 기술인가하고 의문을 가지실 수도 있겠지만 실제로는 대단히 어려운 기술입니다.
- 왜냐하면 엔진하나가 75톤이라는 무지막지한 추진력을 가지는데 여러 개의 엔진이 동시에 동작 할 때 단 하나의 엔진이 조금이라도 다른 추력을 내면 로켓의 진행 방향이 순식간에 비틀어져서 제어력를 잃고 순식간에 추락한다 보심 됩니다.
- 따라서 클러스터링이란 단순히 여러개의 엔진을 쓰는 게 아니라 각각의 엔진의 초정밀 제어 기술입니다. 이래서 굉장히 어렵습니다.
- 또한 로켓의 자세 제어를 위해 로켓의 추진기의 방향을 미세 제어해야 합니다. 이 때 다른 엔진과의 간섭을 피해야 하죠. 이것도 굉장히 어렵습니다.
- 이 클러스터링은 정말로 굉장히 중요한 기술입니다. 엔진 하나만 개발하면 클러스터링을 이용해서 몇 배 혹은 수십배로 추력을 늘리는 것이 가능하기 때문이죠.
- 이번 시험 발사로 이 클러스터링 기술의 성공을 확인 한거죠. 의미가 대단히 큽니다.
- 이 1, 2번 기술의 확인만으로도 대단한 업적이라 할 수 있습니다.

3. 페어링 분리
- 위성을 둘러싼 커버를 벗겨 내는 건데 의외로 굉장히 어려운 분야라 합니다. 로켓 궤도에 영향을 미치지 않도록 정확하고 빠르게 분리해야 하는데 쉽지 않다네요.
- 나로호가 이 문제 때문에 실패한 적이 있구요. 당시 문제를 수정했고 이번에도 문제 없이 동작 했습니다.

4. 다단 로켓 작동
- 지난번 나로호는 2단 로켓이었고 이번 누리호는 3단이었죠.
- 정확히는 모르겠는데 나로호는 1단 전체가 러시아제 였지 않나 싶은데 그렇다면 1단과 2단의 분리도 러시아 기술이 주였을 수도 있습니다.
- 아무튼 이번에는 3단 로켓이 모두 국내 기술로 개발 되었고 각 단의 분리 역시 국내 기술로 개발 되었겠죠.
- 하단 로켓이 분리 되고 정확히 상단 로켓이 재 점화 되고 하는 부분은 지상 시험이 어려워서 이번에 연구진 측에서는 이번에 가장 걱정이 많았던 분야라 합니다.
- 역시 성공적으로 작동 됨이 확인 되었습니다.
- 이 다단 로켓 기술도 굉장히 중요한 것이 로켓을 멀리 보내야 할 수록 일반적으로 여러단의 로켓이 필요합니다. 역시 이번에 국내 기술이 확보 된거죠.

이렇게 우주 발사체의 가장 어렵고 중요하다는 핵심 기술들은 이번에 모두 성공했고 기술력이 증명 되었습니다. 따라서 이번 누리호 1차 발사는 상당히 성공적이라고 말 할 수 있습니다.

[누리호의 실패 이유]
이렇게 앞서 말씀 드린 부분들은 모두 성공했으나 마지막 3단 로켓이 연소 시간이 조금 부족했다고 합니다. (500초 이상 연소 해야하나 400초대에서 멈춤).
제 개인적인 생각으로는 위에 언급한 핵심 기술들에 비하면 난이도도 훨씬 낮고 복잡한 문제는 아닐 것으로 봅니다.
그러나 중요한 점은 이번에 확보한 데이터로 원인 파악이 가능한가 하는 점이죠. 아주 사소한 원인으로 이런 문제가 생길 수 있지만 그런 사소한 원인일 수록 어떤 데이터나 로그가 남기 힘듭니다.
원인만 파악하면 아마 쉽게 고칠 수 있겠지만 원인 파악이 가능한가가 중요하리라 봅니다.

아무튼 개인적인 생각이지만 이 정도면 훌륭한 1차 발사였다고 봅니다. 많이 보도 되었지만 첫 발사의 성공율은 대략 30%라는데 우리는 실패긴 해도 거의 9부 능선을 넘었고 난이도 높은 핵심 기술을 모두 성공했습니다.

열심히 노력해 주신 연구원 분들과 관계자 분들께 다시 한 번 감사 드립니다. 이번에 축적 된 데이터를 자양분 삼아 다음 발사는 꼭 성공하기를 기원합니다.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21/10/21 20:51
수정 아이콘
훌륭합니다. 고생하신 연구원 분들 및 관계자분들께 진심어린 박수를 보냅니다.
쪼아저씨
21/10/21 20:59
수정 아이콘
다른 나라와 예산 비교표 보니까 차이가 어마어마 하던데, 정말 대단한 성과를 이룬거 같네요.
이정도면 충분히 국뽕에 취해도 되겠습니다.
21/10/21 21:21
수정 아이콘
자세히 알려주셔서 감사합니다
Promise.all
21/10/21 21:33
수정 아이콘
예산을 보면 그냥 공밀레, '갈아넣었다'고 볼 수 밖에 없는 놀라운 성취죠.
공도리도리
21/10/21 21:50
수정 아이콘
뉴스 봐도 잘 모르겠던데, 좀더 심도있게 알려주셔서 감사합니다.
21/10/21 21:50
수정 아이콘
요즘 pgr 자게에서 좋은 글 보기가 정말로 힘든데, 이 글을 보니 무척 반갑네요. 추천!
넌이미죽어있다
21/10/21 21:52
수정 아이콘
이정도는 대성공이죠. 발사체 기술 확보가 최우선이니까.
절반의 성공이라는 워딩 쓰는 사랆도 있던데 정말 말도 안 되는 폄하라고 봅니다.
그냥 수능보러 들어갔는데 만점은 아니고 1,2 문제 틀린 수준인거죠. 정말 관련자들 대단한 성취였고 앞으로도 잘 해주기를 기대합니다.
밀리어
21/10/21 21:55
수정 아이콘
전날 국감에서 과기부(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한테 누리호 성공확률에 대해 질문하니까 성공과 실패보다 다른 의미를 찾으려고 노력한다고 하더라고요.

실패하면 응원이나 격려를 받기보다 세금낭비라는 비판을 의식하는 모습이라 안타깝습니다
21/10/21 21:56
수정 아이콘
2단분리하다가 폭발하는 그림일줄 알았는데.. 첫발사에 이 만큼이면 진짜 잘한겁니다.
새강이
21/10/21 22:17
수정 아이콘
우주기술은 무조건 확보해야하는 영역이죠
연구원 및 관계자분들 고생많으셨습니다
21/10/21 22:33
수정 아이콘
존경합니다. 이런분들이 인정받는 사회가 되었으면 합니다.
대체공휴일
21/10/21 22:36
수정 아이콘
내년 5월 2차 비행시험에서는 완벽한 성공을 기원합니다. 진짜 관계자분들 고생하시네요.
덱스터모건
21/10/21 23:20
수정 아이콘
3단로켓 관련자분들이 기죽지말고 실패했다고 생각하지 말기 바랍니다. 모두가 정말 대단한업적을 쌓았다고 생각합니다
20060828
21/10/21 23:29
수정 아이콘
70년 전 전쟁으로 초토화 된 나라에서 이런거 쏘는게 가능한 스토립니까..
피지알유저
21/10/21 23:51
수정 아이콘
그 동안 많은 기술적 진보가 있었나 보네요. 앞으로 조금 더 느낌입니다.
피식인
21/10/22 02:27
수정 아이콘
자랑스럽습니다. 앞으로 남은 과제를 차근차근 풀어 나가면 됩니다.
지구별냥이
21/10/22 05:10
수정 아이콘
내년 봄 다시 한 번 기대해 봅니다. 수고하셨습니다.
황금경 엘드리치
21/10/22 05:22
수정 아이콘
정말 좋은 성과네요. 잘했습니다 연구원 분들.
21/10/22 06:52
수정 아이콘
추력은 단위는 본래 Newton인데,
몇 톤급이라는 말은 어디서 유래한 것인지 궁금합니다. 로켙 중량은 아닌 듯 싶습니다.
21/10/22 09:26
수정 아이콘
75 톤급이라면 추력은 75,000 kg 이 받는 중력 = 75,000 kg x 9.8 m/s^2 = OOOOOO Newton 뭐 이렇게 계산 되겠죠.
로드바이크
21/10/22 08:21
수정 아이콘
날아갈 때 뉴스에서 예상보다 1분 정도 빠르다고 하던데 그런 것은 문제되지 않는건가요?
셀월드
21/10/22 09:03
수정 아이콘
뉴스보니까 3단 제어도 꽤 어려운 기술이라고 하더라구요
1,2단보다 작어서 오작동할 확률이 더 높다고 하더라구요.
미니 버전으로 만들어서 관도 더 작아서 그런거라 추정하더라구요
근데, 데이터 받아서 수정하면 5월 발사때는 성공할거라고 생각합니다
21/10/22 09:28
수정 아이콘
엔진은 큰 것을 만드는 것도 어려운 기술이지만 작은 것을 만드는 것도 어려운 기술이죠. 작다고 해도 갖추어야 할 것들은 다 있어야 하는데, 그것을 더 작게 만들어야 하니, 가공하거나 조립할 때 더 높은 정밀도가 필요하죠.
레저렉션
21/10/22 09:45
수정 아이콘
기적에 도전하는 과정이 아름답습니다 희망의 비행이었습니다 3단 로켓까지 성공적으로 분리되었을 때 느낀 자부심 감동 희망은 하루가 지난 지금도 그대로 살아있네요 정말 감사합니다
21/10/22 09:54
수정 아이콘
양궁에서 9점 쏘고 바람 방향만 잘 보정하면 다음에 10점 쏠 수 있는 정도의 성과네요!
꼬마산적
21/10/22 14:38
수정 아이콘
이걸 실험하고 만들고 하는데 예산이 2조 하!!
얼마나 공밀레 한건지 참!!
21/10/22 15:22
수정 아이콘
좋은 글 감사합니다.
21/10/22 19:24
수정 아이콘
자세히 설명해주셔서 고맙습니다. 정말 감동적인 비행이었어요!!!
아난시
21/10/23 01:40
수정 아이콘
응원의 마음을 연구원들께 보냅니다. 너무 수고 많으셨습니다!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정치] [공지] 정치카테고리 운영 규칙을 변경합니다. [허들 적용 완료] [122] 오호 20/12/30 118934 0
공지 [일반] 자유게시판 글 작성시의 표현 사용에 대해 다시 공지드립니다. [15] empty 19/02/25 234025 7
공지 [일반] [필독] 성인 정보를 포함하는 글에 대한 공지입니다 [50] OrBef 16/05/03 363814 27
공지 [일반] 통합 규정(2019.11.8. 개정) [2] jjohny=쿠마 19/11/08 205415 3
94264 [정치] 조동연 '성폭력으로 원치 않는 임신, 상처 받은 모든 분들께 사과' [294] 서브탱크14599 21/12/05 14599 0
94263 [일반] 오지랖의 민족 [12] 개좋은빛살구3750 21/12/05 3750 3
94262 [일반] 중국산이라 무시하지 말라! 시노백의 항변. [62] 깐부10939 21/12/05 10939 4
94261 [일반] [팝송] 실크 소닉 새 앨범 "An Evening With Silk Sonic" [9] 김치찌개886 21/12/05 886 2
94260 [일반] 무술이야기 04 합기도? 아이키도? [18] 제3지대2619 21/12/04 2619 23
94259 [일반] 11월에 찍은 사진들 [13] 及時雨2460 21/12/04 2460 12
94258 [일반] 심심해서 찾아본 다른 관점으로 바라본 세계 지도들 [22] 오곡물티슈6119 21/12/04 6119 25
94257 [정치] 윤석열 + 이준석 체제가 일단 어떻게든 돌아가는 모양입니다 [189] atmosphere16578 21/12/04 16578 0
94256 [정치] 34년 전 오늘, 야당 후보에게 투표했던 군인이 죽었다 [38] 일신6243 21/12/04 6243 0
94255 [일반] 화이자 백신 부스터(3차) 접종 후 델타변이 대상 백신 효율에 대한 논문 소개 [72] 김은동7398 21/12/04 7398 10
94254 [정치] 병상 부족으로 입원 대기중 사망하는 환자가 급증하고 있습니다 [88] rclay10204 21/12/04 10204 0
94253 [일반] 한국과 미국 주가지수 비교 [24] LunaseA5747 21/12/03 5747 4
94252 [정치]  윤석열을 사랑하는 김종인, 언론은 왜 선거때마다 김종인을 바라보는가... [37] 염천교의_시선8502 21/12/03 8502 0
94251 [일반] 한국은 오래전부터 인재관리 선진국이었다. [16] singularian5573 21/12/03 5573 5
94250 [정치] 전주 찾은 이재명 “존경하는 박근혜 전 대통령도 힘들 때 대구 갔다” [32] 행복의시간7486 21/12/03 7486 0
94249 [정치] 이준석 대승이네요.. 김종인 총괄선대위원장직 수락 [225] Alan_Baxter17434 21/12/03 17434 0
94248 [일반] (※의학적 근거 추가) "게임중독 질병 인정"과 "게임은 질병이다" 는 다릅니다 [108] 아빠는외계인5747 21/12/03 5747 10
94247 [정치] 신의진 is back [99] 어강됴리12332 21/12/03 12332 0
94246 [일반] 끝없이 내려가는 알리바바(fet중국 테크주) [70] 맥스훼인7725 21/12/03 7725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