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GR21 관련된 질문 및 건의는 [건의 게시판]을 이용바랍니다.
- (2013년 3월 이전) 오래된 질문글은 [이전 질문 게시판]에 있습니다.
통합 규정을 준수해 주십시오. (2015.12.25.)
Date 2017/12/07 17:43:16
Name   rDc66
Subject   생애처음 소개팅입니다; 대구에서 하는데 장소 추천부탁드립니다
여자분 사시는 곳이 대구 수성구라고 해서 다음주 일요일에 여자분 편하시라고 수성구쪽에서 소개팅하기로 문자를 주고 받았습니다
문제는 제가 소개팅이 처음이고 차도 없습니다;;저는 30대 초반이고 모쏠입니다;; 여자분은 20대 후반이시라고 들었습니다;;;;

처음으로 일을 시작한지 6개월정도 밖에 되지를 않아서 솔직히 문화생활, 이런것 하나도 잘 모르구요; 여자분에 대한 정보는 교회에서 다른 교회 다니시는 분이라고 소개를 받았고 직업하나만 알고 있습니다;

그래서 일단

1. 수성구쪽에서 소개팅할만한 곳 부탁드립니다

2. 제가 차가 없습니다
예를들어 커피숍이나 밥먹는곳에서 소개팅을 하기로 정했으면 남녀가 따로 그 장소로 가서 건물안에서 기다리고 있으면 되는건가요? 아니면 제가 여자분 집근처나 만남의 광장 같은곳에서 만나서 택시를 타고 식당같은곳을 가야 할까요? 어떻게 만나서 가야 할지 모르겠습니다....;;;

3. 일단 상식적으로 떨지 말고 공통의 관심사를 찾아서 대화하고 알아가고 이런거는 머릿속으로는 알겠는데요 소개팅시 팁 같은거 아시는것 있으면 감사히 배우겠습니다 !!

미리 답변해주시는 분들 대단히 감사합니다~!!!



쉬군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2/07 18:03
1. 수성못이 베스트일겁니다.
분위기 좋은 식당이나 까페가 많죠.
좋아하시는 메뉴 여쭤보고 한번 검색해보세요.

2. 수성못으로 가신다면 수성못에서 만나시면 될거예요. 식당근처에서 만나셔서 같이 이동하시면 될겁니다.

3. 팁은...다른분들이 더 잘 알려주시리라 생각합니다!

화이팅!!!
신공표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2/07 18:06
기대 하지 말고 나가세요.
마음에 들지 않는 여자가 나오거나 서로 안 맞는 게 당연한거고, 혹시나 마음에 들거나 잘 맞는 분이 나오는 게 횡재라는 마인드가 좋습니다.
되면 좋고 안되면 말고의 마인드 랄까요.

소개팅 상대랍시고, 뭔가 평소랑 다르게 하기보다 평소의 모습을 보여주시되
외모에 신경 쓰고 나가서, 언행은 평소보다 쪼끔 더 신경 쓰는 정도가 좋다고 보네요 전.
50b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2/07 18:09
혹시 그냥 커피만 한잔 마시는건 어떤가요?.

잘될지 안될지도 모르는 사이고, 그냥 부담없이 차한잔에서 끝나면 제일 베스트 같은데요.

차가 없으시니 저라면 그냥 여자쪽 집 근처 커피숍 괜찮은곳에서 볼거 같네요.
MiguelCabrera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2/07 18:14
수성못 근처 돈앤돈 추천해 드립니다.
너의 의미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2/07 18:22
소개팅은 할수록 는다고 생각해서요..
그냥 평소처럼 하시고 억지로 분위기 이끌어가는 실수만 안하셔도 될듯해요..
진리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2/07 18:55
소개팅은 1승 99패 해도 성공입니다.
악비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2/07 18:56
연습이라고 생각하시는게 편해요.
택시를 타실거면 먼저 타서 안쪽에 앉고 여자분을 늦게 타게해서 상석에 앉히세요
생겼어요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2/07 20:14
기본적으로 깔끔하게 하고 나가실테니 외적인 부분이야 말씀드릴게 없고, 잘하려고 하지마세요. 소개팅은 처음이든 아니든 어차피 뭔가 허술하고 부족하기 마련입니다. 상대방의 행동이나 반응 하나에 일희일비하기보다는 전체적인 분위기에 탑승하시는게 좋을겁니다. 쓰고나니 무슨 말인지 모르겠네요. 소개팅을 하시다보면 이 뜬구름 잡는 소리가 뭔소리였나 저절로 알게 될것이라 생각합니다. 힘내세요! 따뜻한 연말 기원합니다!
싸구려신사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2/07 20:53
수성구라면 수성못은 필히 들리시겠네요. 사람도 충분히 북적여서 어색하지도 않을것이고 구경거리도 많아서 괜찮을 것입니다.
Supervenience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2/07 20:55
화...화이팅!
2번은 차 있어도 픽업은 좀 오바같은데 택시면 더 어색할 것 같습니다. 식당 근처에서 만나서 같이 가거나 미리 들어가 계시는 게 좋을 것 같습니다.
대장햄토리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2/07 21:44
식당 근처에 있다 들어가시거나 미리 기다리고 있는다. 가 제일 무난할 것 같네요..(일요일에 눈,비 소식이 있긴하네요..;;)
뭐 소개팅이라고 다를게 있겠습니까..
서로에 대해 알아보고 괜찮은 사람이다 싶으면 몇번 더 만나보고 좀 더 진지하게 만나는거죠..흐흐..
너무 긴장하지 마시고 어떤 사람인지 어필하고 오세요~
건승하시길 빌면서 화이팅 입니다~!
스프레차투라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2/07 22:14
"나는 이러이러한 사람이다"를 되도록 사실에 근거하여 당당하게 보여줌이 최선입니다.
그럼에도 안맺어지면 인연 아닌거고요.

다만 너무 주절주절해선 안되고, 그렇다고 마가 너무 떠도 안됩니다.
노잼 아재로 찍혀선 아니되나, 웃겨보겠답시고 무리수 던져도 아니됩니다.
아는척 있는척 허세부려서도 아니되나, 진실돼보인답시고 너무 구구절절해도 아니됩니다.

아 그냥 소개팅은 쌔뽁인 것 같습니다 껄껄
쫄지만 마세요 화이팅
남광주보라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2/07 22:20
제 경험상, 사이비교회 이런거 아닌 이상 교회다니는 여자들이 이야기도 잘 들어주고 성격이 좋더라구요.
그쪽 분들 특징이 대화를 잘 이어나가고, 온화함.
저는 무신론이지만 참. . 교회 여자들이 성격이 둥글둥글한게 너무 좋아. . 하지만 내가 너무 후달림 ㅜㅜ
rDc66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2/08 11:42
답변해주신분들 대단히 감사드립니다!! 참고하겠습니당흐흐~~
팔공산갓바이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7/12/08 18:04
수성못 겨울에 가면 무지 춥습니다
이점은 참고하셔야하고
첫 소개팅이라면 식사보단 커피한잔이 나을수 있습니다
식사하면서 대화가 끊길수도 있고 대화가
자꾸 끊키다 보면 그 자리가 어색해 지는수가 있습니다
소개팅은 첫인상 첫만남에서 결정나는데
어색하고 불편하다고 느낀순간 끝입니다
식사약속을 잡으셨다면
수성못 산따마르게리따 레스토랑 추천드립니다
분위기도 좋고 맛도 괜찮습니다
웬만하면 창가자리로 예약하시는걸 추천하고요
소개팅 잘 되시길 바랍니다
이상 32년 모쏠의 조언입니다ㅜㅜ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공지 통합 규정 2017.5.5. release 유스티스 17/05/05 7624
공지 성인 정보를 포함하는 글에 대한 공지입니다 [37] OrBef 16/05/03 26579
공지 19금 질문은 되도록 자제해주십시오 [8] OrBef 15/10/28 50137
공지 통합 공지사항 + 질문 게시판 이용에 관하여. [22] 항즐이 08/07/22 95365
113363 피아노곡 질문드립니다. (사운드 있음) 크리스티아누6 17/12/16 6
113362 엔진오일 관련 질문입니다. [1] 나이스후니37 17/12/16 37
113361 12박 13일 이태리 자동차 여행 너무 빡세지않나 조언 부탁드립니다 밀크티41 17/12/16 41
113360 잠시후 치뤄지는 한일전 인터넷으로 볼 수있는 방법 있는지요? QHD103 17/12/16 103
113359 항암에 좋은 음식 뭐가 있을까요? [7] 대빵큰오리108 17/12/16 108
113358 차량선택 질문드립니다. [3] 말하는푸들103 17/12/16 103
113357 닌텐도 스위치 게임 관련 질문입니다. 피카츄백만볼트49 17/12/16 49
113355 회사 마니또 선물 추천 부탁드립니다. [4] 1llionaire279 17/12/16 279
113354 유럽 다녀오는데 기념품 뭐가 좋을까요? [6] Liverpool FC196 17/12/16 196
113353 담낭과 관련된 유명한 병원/의료진 혹시 아실까요? [1] 그채102 17/12/16 102
113352 올레 tv 유튜브 시청 [9] 라인하르트362 17/12/16 362
113351 독서실에서 쓸만한 노트북 받침대가 있을까요? [2] 토욜저녁축구와치맥캬167 17/12/16 167
113350 [스팀] boxing day 할인을 기다리는게 나을까요? (할인 이전 구매 환불 여부) [3] Demandé228 17/12/16 228
113349 모니터가 간헐적으로 떨리는 현상의 원인은 무엇일까요? [2] 파편103 17/12/16 103
113348 친구들 사이에서 고민입니다.. [19] quoipour1224 17/12/16 1224
113347 녹스로 게임하시는 분 계신가요? 생전 처음보는 문제가... [4] kpmmh247 17/12/16 247
113346 크리스마스 이브때 이성과 예약안하고 갈만한곳 있나요ㅜ [6] lobotomy647 17/12/16 647
113345 종신보험 관련 문의드립니다. [2] 원아이드잭75 17/12/16 75
113344 블라인드 시사회 커뮤니티 글 [1] 포이리에192 17/12/16 192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