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포츠/연예 관련글을 올리는 게시판입니다.
Date 2019/09/19 18:19:34
Name 아라가키유이
Link #1 더쿠
Subject [케야키자카46] 데뷔 3년만에 도쿄돔 입성한 케야키자카46.JPG
AnTzRjh.jpgjtnw1TP.jpgckYOqgR.jpg

돔은 이틀잡아야 흑자 전환이라 도박수로 이틀 잡았는데 다행히 2일 전원 매진입니다.
히라테 부상에 2인자였던 네루까지 졸업한뒤라 좀 불안했는데 히라테가 어제 깁스 파괴하는 퍼포먼스를 했다는 썰이..
여기야 뭐 히라테 원맨팀이라 히라테만 멀쩡하게 돌아와준다면 다시 탄력받을만하죠.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에는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한 사람은 안왔으면 좋겠습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 안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ARIA Company
19/09/19 18:45
수정 아이콘
케야키가 국내에서는 다소 이상한 춤추는 아이돌(?!) 같은 인상이 있기도 하지만...
개인적으로는 음악적으로나 퍼포먼스적으로 상당히 인상적이어서 꾸준히 응원하는 팀이기도 합니다!!
물론 센터인 히라테가 주는 임팩트가 워낙 대단하기도하고 충격적이기도한지라 눈을 뗄 수 없는 지경이지만요
(그나저나 9th 싱글도 히라테가 센터라던데 걱정반 기대반입니다ㅠ 너무 심한 혹사는 자제해줬으면 하네요~)
19/09/19 18:59
수정 아이콘
그런데 궁금한게 이 그룹도 26명인가?로 알고 있는데 아무리 도쿄돔에서 이틀한다고 콘서트한다고 해도 각 멤버들에게 돌아가는 몫이 무척 적겠죠? 월급제라서 그런것도 없나요? 아니면 월급은 월급대로 나오지만 콘서트는 같은거는 따로 수익분배 해주나요?
아라가키유이
19/09/19 18:59
수정 아이콘
월급제라 그룹활동은 많이 나누죠. 개인활동은 그래도 비율이 좀 낫겠지만..회사랑 비슷해서 연차가 쌓이면 특별한 공로? 없이도 월급이 오른답니다.
아라가키유이
19/09/19 19:00
수정 아이콘
전 노기를 더 좋아하긴하는데 노래는 케야키자카가 더 낫더군요. 검은양도 노래가 주는 메시지나 멜로디 자체는 매우 괜찮은 노래라 생각하고
노기는 요즘 자가복제 많이해서 특히 sing out 같은건 뭔 자신감인지 모르겠더군요.
홍승식
19/09/19 19:27
수정 아이콘
호봉제!!
ARIA Company
19/09/19 19:28
수정 아이콘
그래도 전 최근 노기 4기생들이나 요번 싱글 노래 나름 다 괜찮더라구요~
엔도는 뭔가 수수하면서도 어색하면서도(?!) 묘하게 센터역활은 나름 잘하는 것 같아서 만족입니다^^
케야키는 노래에서 주는 메시지와 그걸 춤으로 해석해 내는게 참 인상적이에요
특히 다양한 음악적 시도랄까~ 분명 기존 일본 걸그룹들과는 괘를 달리하는 것 같아서 멋지더라구요!
월클토미
19/09/19 19:28
수정 아이콘
여기가 지금 일본 여돌 원탑인가요?
아라가키유이
19/09/19 19:30
수정 아이콘
노기자카가 차이나게 1위고 2~3위정도 할거같네요.
아라가키유이
19/09/19 19:31
수정 아이콘
4기는 카키 하루카가... 이 친구 대성할거라 봅니다.
독수리의습격
19/09/19 19:47
수정 아이콘
노기자카 다음급 정도는 되는거 같고 케이팝 여돌까지 합쳐도 트와이스랑 2등 자리 다툽니다
노기자카는 솔직히 지금이 최전성기라.....
아라가키유이
19/09/19 20:16
수정 아이콘
사실 전성기는 작년까지였다봅니다. 여긴 마이얀 나가면 대중성 확 줄거라..
ARIA Company
19/09/19 20:42
수정 아이콘
마이얀 졸업 전에 어떻게든 세대교체 확실히하려고 요즘 4기생들 강제 렙업중이긴하죠^^
그래도 이젠 사이토도 확실히 노기의 얼굴이라 할만큼 성장했고 호리나 야마시타, 이쿠타도 있으니까...
라고 스스로 위안을ㅠㅠ
묘이 미나
19/09/19 21:03
수정 아이콘
이제 46은 히나타자카 남있군요.
48과 비교해서 상승세가 확실하네요.
일본은 걸그룹 세대가 바뀌는데 그래봐야 아키p 손바닥 안이군요.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45079 [스포츠] '호' 성폭행 DNA 확인 [32] 이호철6534 19/10/21 6534 0
45078 [기타] [영화] 올해 나온 한국영화 탑3에 들어갈만하다! [38] 빨간당근4937 19/10/21 4937 0
45077 [연예] 연우_근황.MLD [9] 비밀정원4692 19/10/21 4692 0
45076 [연예] 영화 82년생 김지영.jpg [87] AKbizs8279 19/10/21 8279 0
45075 [스포츠] 크루이프도 두손 두발 다들엇다던 호마리우 어록.jpgif [19] 살인자들의섬4145 19/10/21 4145 0
45074 [스포츠] [해외축구] 이승우 논란보면서 생각나는 한 선수 [10] 아라가키유이4683 19/10/21 4683 0
45073 [연예] [에이핑크] 그랜드민트페스티벌 정은지 무대 모음 [6] pioren1538 19/10/21 1538 0
45072 [스포츠] [KBO] 한국시리즈 1~7차전 매진이네요. [24] Binch4306 19/10/21 4306 0
45071 [스포츠] 이승우, 데뷔 미뤄진 이유?…"불성실한 태도로 쫓겨나" [91] TWICE쯔위12093 19/10/21 12093 0
45070 [스포츠] [해축] 이번 맨유 - 리버풀 골장면.gfy (6MB) [28] 손금불산입3570 19/10/21 3570 0
45069 [스포츠] [테니스] 빅4 머레이 2년 7개월 만에 투어 우승 [3] 안프로1881 19/10/21 1881 0
45068 [연예] [뉴이스트] 미니 7집 The Table로 6개월 만에 컴백합니다! [10] 뉴이스트907 19/10/21 907 0
45067 [스포츠] NBA 명장면.jpg [13] 김치찌개3547 19/10/21 3547 0
45066 [연예] 놀토 혜리의 놀라운 인싸력 [17] TWICE쯔위8473 19/10/21 8473 0
45064 [연예] [트와이스] ONCE와 TWICE. 4년, 그리고 하루. Be as ONE.swf [7] 발적화1245 19/10/21 1245 0
45063 [스포츠] NBA 블리처 리포트 선정 Top 20 [9] 김치찌개916 19/10/20 916 0
45062 [스포츠] NBA 현역 감독 승률 Top 4 김치찌개611 19/10/20 611 0
45061 [스포츠] NBA 무관의제왕들의 커리어 티어.jpg [2] 김치찌개992 19/10/20 992 0
45060 [스포츠] NBA 통산 득점.jpg [5] 김치찌개836 19/10/20 836 0
45059 [연예] [트와이스] 5개월만에 인스타그램 업데이트한 미나 [14] TWICE쯔위5045 19/10/20 5045 0
45058 [연예] 플레이엠걸즈 이수진 근황 [1] breathe2579 19/10/20 2579 0
45057 [연예] [여자친구] 원 아시아 페스티벌 소원,은하.gif [3] 메자이의 학점약탈자2003 19/10/20 2003 0
45056 [스포츠] 이승우라는 축구선수가 네티즌들에게 조롱당할수밖에 없는 이유.(펌) [87] MBAPE11574 19/10/20 11574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