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포츠/연예 관련글을 올리는 게시판입니다.
Date 2020/05/21 09:56:27
Name 의미부여법
Link #1 연합뉴스
Link #2 https://www.yna.co.kr/view/AKR20200521038500007?input=1195m
Subject [스포츠] 대만에서 한국에서 활동했던 용병 투수들이 고생하는 이유
https://www.yna.co.kr/view/AKR20200521038500007?input=1195m

최근 2차례의 검사에서 CPBL 공인구 반발계수는 각각 0.574와 0.571

이게 어느정도냐 하면 한창 한국 탱탱볼 논란이 있었을때 0.425쯤 됐었습니다.
0.15차이면 얼마나 비거리가 증가할지...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20/05/21 10:07
수정 아이콘
계수가 0.001 높아지면 타구 비거리는 20㎝ 늘어난단걸 본 기억이 있는데 이 계산대로면 30m 더 날아가는군요.
가만 30m??
정지연
20/05/21 10:08
수정 아이콘
뭔가 기준이 다른게 아닐까요.. 0.57이 어떻게 나오지...
KBO가 2019년에 0.01 줄여서 장타가 확 줄었는데 0.15차이면 대충쳐도 외야로 갈거 같은데...
의미부여법
20/05/21 10:12
수정 아이콘
원래 범위도 0.550~0..570이라고 하는데 같은 기준이라고 하면 너무 높네요;
페스티
20/05/21 10:17
수정 아이콘
골프공을 만들 생각인가
동년배
20/05/21 10:25
수정 아이콘
대만에서 좋은 투수가 많이 나오는 이유가...?
세츠나
20/05/21 10:49
수정 아이콘
연식...?
무적LG오지환
20/05/21 10:59
수정 아이콘
이 정도면 타자들이 알루미늄 뱃까지는 아니더라도 코르크 배트 들고 타석에 들어서는 느낌일 것 같은데 덜덜
최종병기캐리어
20/05/21 11:11
수정 아이콘
짬뽕공인가...?
서쪽으로가자
20/05/21 11:12
수정 아이콘
이미 적응한 투수들이 많겠지만, 리그 전체에서 보긴 해야겠죠.
다 같이 못하면 공인구 이유가 있겠지만,
유독 그 친구들이 못하면 또 다른 이유가 있지 않을까 싶네요.
20/05/21 11:17
수정 아이콘
대만 리그 에이스를 데려와야겠네요
20/05/21 11:27
수정 아이콘
저정도 차이면 종목이 다른거죠 그냥
요슈아
20/05/21 11:43
수정 아이콘
저긴 뭐 구장이 죄다 쿠어스만큼 큰 건가??
라붐팬임
20/05/21 12:14
수정 아이콘
답은 나왔다 대만
20/05/21 13:36
수정 아이콘
올해만 그런것도 아니고 소사 작년엔 대만에서 언터쳐블이이라 KBO 다시 온거엿는데요
작년이랑 다르게 올해 변발계수가 늘어난것도 아닐거라 걍 본인들이 못하는게 아닐까 싶네요
及時雨
20/05/21 14:09
수정 아이콘
대만에서 타격의 신이던 왕보룽이 일본 가니까 정말 미미한 선수가 된 걸 보면 공인구 영향이 크긴 한가봐요.
20/05/21 14:41
수정 아이콘
반발계수 0.1 차이면 약 20m인데... 랴 리건..
Chasingthegoals
20/05/21 15:10
수정 아이콘
상반기까지는 장타율은 망했어도 타/출 스탯은 잘 버텼는데, 이후 체력방전되면서 쭉 내려갔죠. 이동거리+2단계 상위 리그 투수진의 수준을 못 견딘 결과라고 봐야해요. 전 개인적으로 린즈셩이 삼성 왔으면 어땠을지 궁금하긴 합니다. 대신에 왔던 선수가 발디리스라 가끔씩 나오는 If 떡밥이죠 크크
Eulbsyar
20/05/21 16:25
수정 아이콘
대만 사이트 찾아보니 소사 투수 WAR 3위던데요 ...
이른취침
20/05/21 17:41
수정 아이콘
일단 기사내용에서
리그 1위 팀 타율이 무려 0.355에 팀 타율 최하위가 .291일 정도라니 개인차로 치기엔 너무 타고투저긴 합니다.
20/05/21 22:00
수정 아이콘
이거 측정 방식이 다릅니다... 같은 기준이 아니에요. 한국 기자들이 cpbl 보도자료에 나온 내용도 제대로 확인하지 않고 서로 인용하고 난리네요. cpbl에서 공개한 수치는 mlb에서 테스트하는 방식으로 측정된 거고, 미국도 0.5 넘어요.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50969 [연예] 새로운 라이더는 언제나 환영이야!! [4] 물맛이좋아요3294 20/07/07 3294 0
50968 [스포츠] [해축] 어차피 우승은 누구.gfy [15] 손금불산입2771 20/07/07 2771 0
50967 [연예] [레드벨벳] 결국 오늘 정오 공개로 변경된 아이린&슬기 Monster 뮤비 [13] TWICE쯔위2286 20/07/07 2286 0
50966 [연예] [에이핑크] 정은지 미니 4집 'Simple' 트랙리스트 [9] 무적LG오지환715 20/07/07 715 0
50965 [스포츠] 96-97 NBA 칼 말론&마이클 조던 스탯.jpg [9] 김치찌개1646 20/07/06 1646 0
50964 [연예] 윤하의 방구석 노래방 라이브. [2] kien1387 20/07/06 1387 0
50963 [연예] 아이유 - 잠못드는 밤 비는 내리고 [8] MBAPE2322 20/07/06 2322 0
50962 [연예] 소리바다가 아이차트에서 퇴출(?)된 사연 [8] Davi4ever3638 20/07/06 3638 0
50961 [스포츠] 아시아의 아자르가 될거 같은 쿠보 타케후사 [38] MBAPE4060 20/07/06 4060 0
50960 [연예] AOA 전멤버 유경의 해명 및 사과 인스타그램 글.jpg [13] 나의 연인6713 20/07/06 6713 0
50959 [연예] [레드벨벳] 3대기획사 SM의 위엄 (스엠이 또 스엠함) [35] 발적화5037 20/07/06 5037 0
50958 [스포츠] 다음 중 절대 다시 나오지 못할 KBO 기록은? [96] LE_Astra4014 20/07/06 4014 0
50957 [스포츠] [WWE] 탈모로 고민인 내가 알고보니 아이콘이었던 것에 대하여 2 [6] TAEYEON1498 20/07/06 1498 0
50956 [연예] 청하 신곡 'PLAY' 뮤직비디오 [18] 빼사스2849 20/07/06 2849 0
50955 [스포츠] [해축] 최근 아스날 경기들을 보고 적는 몇몇 선수들 코멘트 [25] 손금불산입1726 20/07/06 1726 0
50954 [스포츠] [해축] 이강인은 발렌시아 측에 이적을 요청하였다 [20] 손금불산입3843 20/07/06 3843 0
50953 [스포츠] [WWE] 탈모로 고민인 내가 알고보니 아이콘이었던 것에 대하여 1 [12] TAEYEON1536 20/07/06 1536 0
50952 [스포츠] 극적인 득점 후 엠블럼에 키스하며 충성심을 보여주는 선수 [8] ComeAgain3546 20/07/06 3546 0
50951 [스포츠] 쿠보 vs 아틀레티코 마드리드(움짤) [17] 달달합니다2230 20/07/06 2230 0
50950 [스포츠] "뛰어야 하나" 고민에 빠진 빅리거들 [5] 강가딘3969 20/07/06 3969 0
50949 [연예] 멜론이 욕처먹어도 유지하던 실시간차트 없앤 이유 [39] 아름다운이땅에8013 20/07/06 8013 0
50948 [연예] 탑골 랩소디...를 아시나요? [7] Cafe_Seokguram3314 20/07/06 3314 0
50947 [스포츠] [KBO] 7월 1주차 필승조급 불펜투수들 성적표 [13] 손금불산입1691 20/07/06 1691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